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1-17 19:25 (월)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단 개소
상태바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단 개소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1.11.19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세대학교 원주연세의료원

연세대학교 원주연세의료원(의료원장 겸 병원장 백순구)이 11월 19일 오크밸리 후리지아홀에서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단 개소식’을 열었다.

이날 개소식에는 정순희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장, 고상백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단장을 비롯해 강원도·원주시·춘천시,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사업 참여기관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또 이광재 국회의원, 송기헌 국회의원, 원창묵 원주시장, 이재수 춘천시장은 영상 축사를 통해 사업단 개소를 축하하고 본 사업을 위한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했다.

개소식이 끝난 후 11월 20일(토) 오후 3시까지 이 사업에 참여하는 산·학·연 분야 13개 기관(원주연세의료원, 강원대학교, 고려대학교, 한림대학교, 대한청각학회, LG유플러스, 굿닥, 베이글랩스, 아이센스, 케이웨더, 헬스맥스, 휴레이포지티브, 헬스브릿지)이 한 자리에 모여 주요지표 성과와 이슈를 논의하는 워크숍이 열리게 된다.

정순희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장은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은 의료분야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만성 질환의 원인을 분석하고 예방법을 제시하여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사업”이라면서 “이번 사업을 위해 힘써주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및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강원도, 원주시, 춘천시와 사업 참여기관 관계자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고상백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사업단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산 이후 디지털 헬스케어 의료서비스의 중요성은 더욱 부각되고 있다”며 “개개인의 라이프로그 정보를 수집·분석하고 맞춤형 서비스로 연결해 수요자가 중심이 되는 차세대 의료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연세대학교 원주연세의료원은 지난해 9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주관하는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의 총괄기관으로 선정됐다.

2022년까지 국비·지방비 포함 약 180억원 규모로 진행되는 이 사업은 원주연세의료원을 포함한 4개 기관(원주연세의료원, (주)디큐, (주)라이프시맨틱스, 법무법인 린)이 플랫폼 구축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12개 기관(고려대학교의료원, 강원대학교병원, 한림대학교 춘천성심병원, (주)베이글랩스, (주)아이센스, (주)휴레이포지티브, (주)굿닥, (주)헬스맥스, 케이웨더 주식회사, 대한청각학회, 헬스브릿지, LG유플러스)이 빅데이터 센터 참여기관으로 참여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생애 전주기에 걸쳐 건강 정보를 수집·분석·활용할 수 있는 빅데이터 기반 시스템을 구축하고,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해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 생태계를 활성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