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04-16 09:16 (금)
카두라 XL, 한국인에 대한 유효성ㆍ안전성 입증
상태바
카두라 XL, 한국인에 대한 유효성ㆍ안전성 입증
  • 박현
  • 승인 2004.09.02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립선비대증 환자에 대한 Doxazosin GITS의 안전성과 유효성 평가
한국화이자제약의 "카두라(성분명-독사조신 메실레이트) XL"이 한국인에게 효과가 우수하고 안전한 약물임이 밝혀졌다.

최근 대한비뇨기과학회지에 소개된 "전립선비대증 환자에 대한 Doxazosin GITS의 안전성과 유효성 평가"에 따르면 한국화이자제약의 "카두라 XL"이 전립선비대증 일차 치료제로서 효과가 매우 우수하고 부작용이 적은 약물로 나타났다.

또한 전립선비대증 환자 중에 정상혈압인 경우 임상적으로 유의한 혈압강하 작용이 없으나 고혈압이 동반되어 있는 경우 혈압을 저하시키므로 고혈압과 전립선비대증을 동시에 치료할 수 있는 것을 다시 한번 국내 연구에서도 확인됐다.

이번 연구는 "카두라 XL"의 한국인을 대상으로 한 유효성과 안전성에 대한 최초의 연구발표로 2002년 4월부터 2003년 12월까지 약 70개 병원 비뇨기과 외래를 방문한 환자 487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카두라 XL" 복용 후 증상점수(IPSS)의 평균변화는 4주째에 5.1±5.2 감소, 8주째에 6.9±5.7 감소로 4주째부터 통계적으로 유의한 변화를 보였으며(p<0.01), 부작용 발현율이 5.1%로 낮아 안전성이 입증됐다.

한국화이자제약 마케팅 이동수 전무는“이번 임상시험 발표로 카두라 XL은 다시 한번 한국인의 전립선비대증 치료에 있어 효과와 안전성이 입증되었다.”면서 “카두라 XL은 총 IPSS와 폐색 증상 및 자극 증상 개선에 있어 뛰어난 효과와 우수한 내약성을 나타냄과 동시에 593원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장기간 치료를 필요로 하는 BPH치료제의 일차 치료제로 적합한 약물”이라고 강조했다.

연구를 진행한 연세의대 영동세브란스병원 비뇨기과 정병하 교수는 “최근 한국인들에게 있어 식습관 및 전반적 생활 등의 서구화로 전립선비대증 환자가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으며 일차 치료방법으로서 수술적 치료보다는 약물적 치료가 주로 사용되고 있다”면서“이 시점에서 이번 연구는 전립선비대증의 일차치료제로 "카두라 XL"이 실제 임상에서 효과적이고 안전하게 사용될 수 있음을 확인한 것”이라고 밝혔다.<박현·hyun@kh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