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0-11-25 00:43 (수)
근로복지공단, '올해 최고의 의사 컴웰' 시상식 개최
상태바
근로복지공단, '올해 최고의 의사 컴웰' 시상식 개최
  • 병원신문
  • 승인 2020.10.28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병원 조영화 내과장 선정

근로복지공단(이사장 강순희)은 28일 창원병원에서 ‘올해 최고의 의사 닥터 컴웰(Dr. COMWEL)’ 시상식을 가졌다.  

올해 9회를 맞은 닥터 컴웰 시상식은 공단 병원 230여 명의 의사 중에서 인술을 겸비하여 노동자의 희망버팀목이 되고, 공공병원 의사로서 진료에 최선을 다한 최고의 의사를 엄격한 과정을 거쳐 선발해 시상하는 행사다.

올해 수상자로 선정된 조영화 내과장<사진>은 2014년 근로복지공단 창원병원에 입사, 투철한 직업의식과 사명감으로 환자 진료에 열정을 다해 환자 뿐 아니라 직원들에게 큰 신뢰를 받고 있다.

특히, 코로나 19로 인한 국가적 위기상황에서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창원병원을 감염병 관리체제로 신속하게 개편하는 데 주도적 역할을 수행했다.

내과장으로서 감염병전담병원 운영을 위한 기존 입원환자 소산, 방호복 실습교육 주관, 파견 공중보건의 교육 전담 등 코로나 19 확진 환자 치료에 헌신적인 기여를 하였다.

또한 코로나19 대응 TF팀 중증도 분류팀장으로서 코로나19와 관련된 최신의 해외 논문을 직접 분석하고, 최적의 치료 방안을 적용해 139명 코로나19 확진 환자를 치료하는데 앞장을 섰다.

근로복지공단 강순희 이사장은 격려사에서“코로나19라는 국가적 재난 사태에서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지정되어 공공의료 역할을 주도적으로 수행한 창원병원 직원에게 깊은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환자에게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되새기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근로복지공단 직영병원은 노동자들을 위한 예방에서 치료, 재활까지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뿐 아니라, 지역주민을 위한 공공의료기관으로서 전국의 주요 도시에 위치한 10개의 병원에서 총 111개 진료과와 3,000여 병상을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