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7 12:32 (수)
김용익 이사장 "건강보험 직영병원 더 필요"
상태바
김용익 이사장 "건강보험 직영병원 더 필요"
  • 윤종원 기자
  • 승인 2020.10.22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밝혀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이 "건강보험 직영병원 몇 개는 더 필요하다"며 국회의 협조를 요청했다.

김 이사장은 10월 20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인재근 의원의 관련 질의에 "금년 중으로 긍정적인 결론이 나오길 기대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더불어민주당 김원이 의원은 건보공단 일산병원의 사례를 거론하면서 "민간병원보다 낮은 가격으로 질 좋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함에도 흑자를 낼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한다. 이런 모델을 전국적으로 확충할 계획이 있느냐"고 질의했다.

김 이사장은 "공공병원이 전국에 분포해 의료자원과 의사가 전국적으로 고루 분포되도록 하는 것이 현재 의료체계를 개선하는 데 있어 핵심적인 부분이라고 생각한다"면서 "건보공단은 (의료행위) 원가 계산과 표준진료 모델 개발을 위해 3∼4개의 공단 직영병원을 갖기를 오래전부터 희망해왔다"고 답했다.

이어 "일산병원과 같이 표준진료를 할 수 있는 지방의료원을 시도당 1∼2개씩 신설하고 현재 있는 공공병원도 획기적으로 기능과 시설을 보강해서 제 역할 할 수 있게 도와줘야 한다"면서 "그래서 앞으로 일반 의료뿐 아니라 방역이나 응급의료의 문제를 풀어가고 필수의료를 공급해나가는 실마리가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