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중보건장학생 추가 선발한다
상태바
공중보건장학생 추가 선발한다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0.09.14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반기 선발 장학생, 장학금 1,020만원 지원 예정

정부는 공공의료에 사명감을 가지고 일하고자 하는 공중보건장학생을 9월 15일(화)부터 추가 선발한다고 14일 밝혔다.

2019년부터 시행된 공중보건장학제도는 2020년 상반기까지 총 12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현재 10명의 장학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선발된 12명 중 2명은 2020년 대학을 졸업해 수련 과정에 있다.

2020년 하반기에 추가 선발할 장학생은 10명이며, 선발된 장학생들에게는 한 학기 장학금 1,02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전국에 재학 중인 의과대학생 및 의전원생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며, 신청 기간은 9월 15일(화)부터 9월 29일(화)까지다. 지원 가능한 광역자치단체는 경기, 인천,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7개 지역이다.

공중보건장학생으로 선발되고자 하는 학생이 ①공중보건장학생 지원서와 ②학업계획서(포트폴리오)를 학교 행정실로 제출하면 의과대학장 및 의학전문대학원장 등의 추천을 거쳐 선발위원회의 서류심사 및 면접 등을 통해 장학생으로 최종 선발된다.

공중보건장학제도 시범사업은 졸업 후 장학금을 지원받은 기간(최소 2년~최대 5년)만큼 지역 공공보건의료기관 의무근무를 조건으로 장학금을 지원한다.

공중보건장학생으로 지원하고자 하는 의과대학·의전원생은 학교 행정실에 ‘공중보건장학생 지원서’와 ‘학업계획서(1,200자 이내 자유 양식)’를 9월 15일(화)부터 9월 29일(화)까지 제출하면 된다.

지원서 작성 시, 의무근무를 희망하는 지역을 명기해 제출할 수 있다. 올 하반기 지원 가능지역은 경기, 인천,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이다.

아울러, 학교 행정실에서는 의과대학장·의전원장의 추천서와 학생별 추천사유서(자유 양식)를 첨부해 근무를 희망하는 광역자치단체(이하 시·도)에 제출하고, 시‧도에서도 접수한 관련 서류를 보건복지부로 제출하게 되면, 학업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장학생을 최종 선발한다.

선발된 장학생들에게는 방학 기간을 이용해 공공의료분야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교육과 선배들과의 대화, 멘토링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공중보건장학생 선발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 공공의료과(044-202-2539)와 국립중앙의료원 공공보건의료지원센터(02-6362-3733)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보건복지부 윤태호 공공보건정책관은 “코로나19 확산을 겪으며, 우리 사회는 공공의료에 대한 중요성과 필요성을 다시 한번 절감하게 됐으며, 정부도 우수한 공공의료 인력 유치와 양성을 위해 장학금 지원과 함께 공공의료 교육 프로그램 제공 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