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7-06 19:59 (수)
노년 당뇨병 환자의 간암 위험 커
상태바
노년 당뇨병 환자의 간암 위험 커
  • 윤종원
  • 승인 2005.03.09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년의 당뇨병 환자들이 간암으로 발전할 가능성은 당뇨병이 없는 일반인에 비해 2~3배에 이른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는 미국 텍사스의 휴스턴원호병원 하셈 엘-세락 박사팀이 건강보험국 메디케어 대상자 가운데 65세 이상 노인의 의료기록을 분석, 8일 발간된 의학전문지 `Gut"에 기고한데서 밝혀졌다.

이 연구에 따르면 2천61명의 간암 환자 가운데 43%가 당뇨병을 갖고 있는 반면 간암엔 걸리지 않은 건강에 문제가 있는 6천183명의 비교 그룹의 당뇨병 비율은 19%에 불과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해 5월 당뇨병으로 인한 사망자가 해마다 320만명에 이른다고 발표했는데 이는 예전 추정치의 3배에 달했다.

또 WHO와 국제당뇨연맹(IDF)의 공동 추정치에 따르면 적어도 1억7천100만명이 당뇨병 환자이고 2030년까지 그 숫자는 2배로 불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