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0 16:59 (금)
제23대 한국병원홍보협회 회장에 김휘윤 씨
상태바
제23대 한국병원홍보협회 회장에 김휘윤 씨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1.12.29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회가 회원 ‘발전의 장’이자 ‘공감의 장’ 되도록 노력할 터”
김휘윤 회장
김휘윤 회장

한국병원홍보협회가 지난 12월 28일(화) ‘2021년 제6차 세미나 및 정기총회’를 열고 2022년 협회를 이끌 회장·부회장·감사 등 새로운 집행부의 출범을 알렸다. 행사는 코로나19 대유행 상황에 따라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2022년 한 해 동안 협회를 이끌 제23대 회장에는 연세대학교 강남세브란스병원 홍보팀 김휘윤 팀장이 선임됐다. 또 서울아산병원 홍보팀 신대성 팀장이 부회장에, 강동경희대학교병원 국제교류팀 박미순 팀장과 서울대학교병원 홍보팀 최정식 팀장이 감사에 각각 선임됐다.

2021년 마지막 세미나에서는 △2022년도 트렌드 전망, 라이프트렌드에서 찾는 새로운 기회(날카로운상상력연구소 김용섭 소장) △헬스케어 메타버스의 현황과 미래(중앙대학교 컴퓨터공학과 김상윤 교수) △병원CEO PI를 고려한 홍보실전 TIP(가천대 길병원 홍보실 안명규 파트장) △홍보전문가의 말에 병원의 격과 결이 달라진다(굿커뮤니케이션 박혜은 대표) 등의 강의가 이어지며 유행하는 홍보 트렌드를 점검하고 홍보현장에서 활용 가능한 실무기법을 접하는 기회가 됐다.

정기총회에서는 2021년도 올해의 홍보인상과 더불어 사보 및 콘텐츠 대상, 그리고 공로상 시상식이 있었다. 올해의 홍보인상은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홍보팀 이미종 팀장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인제대학교 백병원이 발행하는 ‘인제대학교 백병원보’가 올해의 사보 대상을,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홍보팀의 영상물이 올해의 콘텐츠 대상을 각각 받았다.

한 해 동안 협회발전에 크게 공헌한 회원에게 주어지는 공로상 주인공으로는 명지병원 대외협력실 안광용 실장과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홍보팀 고혜선 과장이 선정됐다. 지난 6월 회원을 대상으로 시행한 병원 홍보 백일장 장원에 오른 가천대 길병원 홍보팀 안명규 파트장에게도 트로피가 전해졌다. 협회와 원활한 유대관계를 형성했던 한국기자협회 김동훈 회장에게 특별감사패도 수여됐다.

이날 차기 회장으로 선임된 연세대 강남세브란스병원 김휘윤 홍보팀장은 “코로나19 대유행 상황 속에서도 회원 유대강화를 통해 협회 위상을 높여준 전임 김대희 회장과 정화봉 사무국장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 코로나19 대유행이 쉽게 물러나지 않는 상황에서 협회를 대표하게 돼 더욱 커다란 책임을 느낀다. 협회가 병원 홍보인들의 업무 역량을 확충해 변화를 감지하고 새로움을 추구해가는 ‘발전의 장’, 같은 영역에서 비슷한 업무를 진행하는 회원끼리 서로 즐겁게 교류하며 필요한 정보를 나눌 수 있는 ‘공감의 장’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1996년 창립된 한국병원홍보협회는 의료 홍보에 관한 각종 제도를 연구·발전시키고 종사하는 회원 능력을 개발하며 회원 간 유대강화와 협력증진을 도모해 국민보건 향상에 이바지한다는 설립목적을 충실하게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