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6.21 Thu 21:54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행사
     
제3회 강북삼성코호트 국제심포지엄 개최
7.20(금) 오전 8시30분 중아일보 호암아트홀
2018년 06월 04일 (월) 10:17:12 오민호 기자 omh@kha.or.kr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병원장 신호철)은 개원 50주년을 기념해 오는 7월 20일 오전 8시30분부터 중앙일보 호암아트홀에서 ‘예방과 검진 그리고 미래의학(Prevention, Screening and Future Medicine)’을 주제로 ‘제3회 강북삼성코호트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미래 기술과 건강검진 △신장질환 건강검진과 예방을 위한 코호트연구의 새로운 역할 △심혈관질환 건강검진과 예방을 위한 코호트연구의 새로운 역할 등 총 3가지 세션과 특별 강연으로 진행되며 강북삼성병원의 대표 연구 분야인 강북삼성코호트 연구성과도 발표된다.

또한 세계적인 의학 권위자들의 특별 강연도 관심을 끈다.

△혈액검사로 암을 초기 단계에서 발견하는 기술인 액체생검 ‘캔서 식(CANCER SEEK)’ 개발자 ‘니콜라스 파파도폴로스(Nickolas Papadopoulos, 존스홉킨스의대)’ △심혈관질환 코호트 연구로 유명한 ‘다인종 동맥경화 연구(Multi-Ethnic study of Atherosclerosis, MESA)’의 ‘웬디 포스트(Wendy Post, 존스홉킨스의대)’ 박사 △신장질환 코호트를 대표하는 ‘말기 신부전 치료의 건강한 결과 선택(The Choices for Healthy Outcomes in Caring for End stage renal disease, CHOICE)’ ‘닐 포(Neil Powe, 캘리포니아의대)’ △코호트 연구의 선구자 ‘조나단 사멧(Jonathan Samet, 콜로라도보건대학원)’ 등이 연자로 나선다.

신호철 강북삼성병원장은 “4차 산업 시대의 쌍두마차인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은 개인 맞춤형 의료와 질병 예방 연구의 비약적인 발전과 함께 행복한 100세 시대의 필수조건인 건강한 삶의 가치를 이끌고 있다”며 “이러한 변화의 시대에 코호트 연구의 역할과 기대가 더욱 높아지고 있는 만큼 한국 의료의 빅데이터가 미래 의학의 지평을 열고 질병 극복의 새로운 가능성을 토론하는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강북삼성병원은 임상역학연구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을 자랑하는 존스홉킨스보건대학원과 2009년 MOU를 체결하고 코호트 공동연구를 시작했으며 2015년 2월 제1회 강북삼성코호트 국제심포지엄 개최했다. 특히 지난 4월 코호트 연구 단일 기관으로 국내 최초로 코호트연구 참여자 30만명 달성 하는 등 한국인과 아시아인의 건강지도를 만들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오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동정]대한의료정보학회 우수논문 연제상
[인사]국립암센터
[동정]대한내비뇨기과학회장에 서일영
[동정]베체트병 치료지침 집필 참여
[동정]대한간암학회 회장에 윤승규
[동정]국제심장초음파(ARDCS) 취득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