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7-02 17:23 (토)
中 17번째 수막염 사망자 발생
상태바
中 17번째 수막염 사망자 발생
  • 윤종원
  • 승인 2005.02.07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억명이 이동하는 설 명절을 앞두고 중국에서 17번째 수막염 사망자가 발생했고 관영 신화통신이 5일 보도했다.

신화통신은 창춘(長春)의 보건당국자의 말을 인용, "창춘 북동쪽 마을에 사는 마샹이라는 이름의 34살 남자가 지난 2일 고열과 구토 증세로 입원한뒤 항균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숨졌다"고 전했다.

중국 보건당국은 이에 앞서 수막염 발병이 진정되고 있다며 작년 12월 20일 이후 전역에서 어린이등 16명이 죽었고 258명이 이 병에 걸렸다고 발표한 바 있다.

지린(吉林)성에서 수막염으로 사망하기는 이번이 처음으로 지난달 5명의 주민이 수막염에 감염됐지만 완쾌된 바 있다.

중국 위생부는 이번 사망과 관련, "수막염 발병이 산발적이고 예년보다 심각한 것은 아니다"며 국민들의 불안감을 진정시키면서도 감염지역 어린이에 대한 예방접종과 설 명절에 앞서 열차 소독 작업을 하라고 지시, 긴장을 늦추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