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1 06:35 (목)
NMC, 재난응급의료 비상대응 매뉴얼 교육 펼쳐
상태바
NMC, 재난응급의료 비상대응 매뉴얼 교육 펼쳐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2.05.23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권역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된 강동경희대학교병원 대상 실무교육 실시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주영수) 중앙응급의료센터는 신규 권역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된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재난의료지원팀을 대상으로 5월 17일 재난응급의료 비상대응 매뉴얼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서울 동남권역 재난 발생 시 즉각적인 현장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중앙응급의료센터 온라인 교육 플랫폼(edu.nemc.or.kr)을 통한 사전 이론 교육 및 현장 훈련이 연계됐다.

교육과정은 화재 및 건물붕괴로 인한 재난 상황을 설정하고 재난현장에서 필요한 의료지원을 체계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업무분담, 중증도 분류 훈련, 도상훈련 등을 통해 각 역할별 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강동경희대병원은 이번 교육 수료 이후 평시 재난 의료 대응계획 수립, 재난 대응을 위한 인력 및 물품 관리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향후 서울 동남권역 재난 발생 시 재난의료지원팀(DMAT)으로 활동할 방침이다.

김성중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은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하는 재난 상황에서 DMAT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강동경희대병원이 서울 동남권역 재난 발생 시 또는 국가 재난 상황에서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한 현장 의료 활동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재난의료지원팀(Disaster Medical Assistance Team, DMAT)이란 재난 등의 발생 시 의료지원을 위해 조직된 의료팀을 의미한다.

현재 국립중앙의료원은 전국 41개 재난거점병원을 대상으로 재난의료지원을 위한 국가 교육·훈련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