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09-25 09:11 (토)
의협-국민의당, 코로나19 4차 팬데믹 극복 논의
상태바
의협-국민의당, 코로나19 4차 팬데믹 극복 논의
  • 윤종원 기자
  • 승인 2021.07.26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필수 회장, “코로나19 종식 공동 목표 위해 협력∙소통해 나가길 바라"
안철수 대표, “전문가 의견 반영해 코로나19 극복 위해 만전 기할 것”

 

대한의사협회와 국민의당이 7월 26일 의협 용산임시회관에서 간담회를 갖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각종 방역대책 등에 대해 논의하고 백신접종률 제고 등 코로나19 4차 팬데믹 극복을 위한 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 자리에서 이필수 회장은 “지난해 1월 시작된 코로19로 인해 국민과 사회 모두 지쳐가고 있다. 특히, 의료진들이 폭염에 방호복을 입어가며 방역 최일선에서 힘겨운 사투를 이어가고 있는데 4차 대유행 상황에서 의료진들이 얼마나 더 버틸 수 있을지 걱정이다”고 우려를 표하며,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모두가 협력하여 가파른 감염확산 추세를 하루빨리 잠재워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 회장은 “지금은 모두가 힘을 합쳐 전염병 종식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향하여 협력하고 활발히 소통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안철수 대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가장 큰 힘은 전문가들의 목소리가 반영되는 것이다.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사태 해결을 위해 정부에 건의하여 반드시 관철시켜야 하는 정책들이 어떤 것들이 있을 수 있는지 좋은 의견을 도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대한의사협회에서는 이필수 회장을 비롯해 이무열 부회장, 이정근 상근부회장, 이현미 총무이사, 민양기 의무이사, 박수현 홍보이사 겸 대변인이, 국민의당에서 안철수 대표와 이태규 의원, 최연숙 의원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