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06-21 19:39 (월)
[동정]대한골절학회 ‘최우수논문상’ 수상
상태바
[동정]대한골절학회 ‘최우수논문상’ 수상
  • 병원신문
  • 승인 2021.04.27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조선대병원 정형외과 이준영 교수, 조용진 교수, 박형석 교수
왼쪽부터 조선대병원 정형외과 이준영 교수, 조용진 교수, 박형석 교수

이준영·조용진·박형석 조선대학교 정형외과 교수 연구팀이 ‘2021 대한골절학회 제47차 학술대회’에서 ‘관절면을 침범한 원위 경골 골간단의 골절에서 골수강 내 금속정을 이용한 내고정술의 결과’라는 논문으로 ‘최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지난 4월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여수엑스포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학술대회에서 관절면을 침범한 원위 경골 골절의 치료에 골수강 내 금속정을 이용하여 고정하면 합병증을 줄이고 좋은 임상적 결과도 얻을 수 있다고 증명해 골절치료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이준영 교수는 “이번 연구가 고령 골절 환자들의 조기 보행과 재활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와 교육을 통해 지역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준영 교수는 대한골절학회 우수논문상, 대한족부족관절학회 최우수논문상을 수상하는 등 국내 족부 및 족관절 분야에 대표적인 전문가로 알려져 있으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축구 국가대표팀 주치의, 광주FC프로축구팀 주치의 등으로 활약하면서 진료 분야 외 스포츠 의학 발전에도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