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3 17:09 (금)
서산의료원, 쯔쯔가무시 CP개발로 대상
상태바
서산의료원, 쯔쯔가무시 CP개발로 대상
  • 윤종원 기자
  • 승인 2016.12.12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평원 신포괄수가제 시범사업 참여 병원 대상 CP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
지역내 감염병 1위인 쯔쯔가무시에 대한 표준진료지침(CP) 개발로 감염병 진료체계를 구축한 서산의료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개최한 CP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대상을 받았다.

서산의료원은 그 외 내과 CP 개발의 물꼬를 트는 계기를 마련한 점, 응급실에서부터 CP를 적용해 신속한 입원 및 진료가 가능하게 된 점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번 대회는 신포괄수가제 시범사업에 참여중인 41개 공공병원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시상식은 12월9일 심평원 서울사무소에서 열렸다.

표준진료지침은 병원에서 적정진료를 할 수 있도록 질환·수술별 진료순서, 치료시점, 진료행위 등에 대해 미리 정해 특정한 임상 상황에서 의료진과 환자의 결정을 도와주는 체계적이고 표준화된 진료지침이다.

지난해에 이어 2회째인 이번 경진대회는 공공병원의 CP의 개발·보급을 담당하고 있는 국립중앙의료원 관계자 등이 참여해 CP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진료의 효율성과 공공의료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심평원은 접수된 CP사례 중 1차 서면심사를 통해 우수사례 6건을  선정하였으며, 이날 개최된 경진대회에서 사례별 발표 후 2차 심사 결과를 합산하여 고득점 순으로 대상(1기관, 상금 200만원), 최우수상(2기관, 상금 100만원), 우수상(3기관, 상금 50만원)을 수여했다.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발굴된 CP 우수사례는 지역거점 공공병원의 표준진료지침 개발사업에 연계·활용될 예정이며, 많은 병원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수상작을 심평원 홈페이지(www.hira.or.kr)에 게재할 예정이다.

심평원 이충섭 포괄수가실장은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발굴된 CP 우수사례들이 신포괄수가제 시범사업에 참여 중인 41개 공공병원의 효율적 진료를 위한 표준화된 진료지침 확산에 일조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