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1 07:33 (목)
비만 건선 환자, 칼로리 줄이면 증상 완화
상태바
비만 건선 환자, 칼로리 줄이면 증상 완화
  • 병원신문
  • 승인 2013.06.07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덴마크 코펜하겐 대학병원 페테르 옌센 박사
비만 건선 환자는 칼로리 섭취량을 줄이면 증상이 개선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덴마크 코펜하겐 대학병원의 페테르 옌센 박사가 비만 건선 환자 5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시험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5월29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이들을 두 그룹으로 나누어 27명에는 16주 동안 저칼로리 식사를 하게 하고 나머지 26명엔 보통 때처럼 식사를 하게 했다.

그 결과 저칼로리 식사 그룹이 대조군에 비해 건선 증상이 상당히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저칼로리 식사 그룹은 16주 사이에 체중이 평균 15.4kg 줄었다.

이 실험결과는 과체중이거나 비만인 건선 환자가 체중을 줄이면 건선이 개선된다는 사실을 보여주는 것이다.

이에 대해 미국건선재단 연구실장 래리 그린 박사는 지나친 체중이 건선을 악화시키는 데는 몇 가지 이유가 있다고 지적했다.

우선 건선은 염증성 질환이고 비만 역시 염증을 일으킨다는 것이다. 또 비만은 건선과 마찬가지로 면역반응을 유발한다고 그린 박사는 설명했다.

건선은 특이체질이나 면역반응으로 피부의 각질세포가 너무 빨리 자라 각질층이 비정상적으로 두꺼워지는 현상으로 확실한 원인은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고 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의학협회(American Medical Association) 학술지 'JAMA 피부과학'(JAMA Dermatology) 온라인판(5월29일자)에 실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