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16 17:45 (월)
채식이 낙관적인 사람 만든다
상태바
채식이 낙관적인 사람 만든다
  • 병원신문
  • 승인 2013.01.22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버드대학 보건대학원 줄이어 뵘 박사
채식이 낙관적인 사람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하버드대학 보건대학원의 줄리어 뵘 박사는 과일과 채소를 많이 먹는 사람은 미래에 대해 보다 낙관적인 생각을 하고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영국의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이 1월19일 보도했다.

 25~74세의 남녀 약1천명을 대상으로 식습관을 조사하고 설문조사를 통해 삶에 대한 자세를 물은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뵘 박사는 말했다.

과일과 채소를 하루 2번 이하 먹는 사람은 3번 이상 먹는 사람에 비해 삶에 대해 상당히 덜 낙관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이들에게서 혈액샘플을 채취, 과일과 채소에 많이 들어 있는 카르테노이드를 포함해 모두 9가지 항산화물질의 혈중수치를 측정했다.

그 결과 낙관적인 자세를 지닌 사람은 덜 낙관적인 사람에 비해 혈중 카르테노이드 수치가 최고 13%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과일과 채소가 어떻게 행복감을 높여주는지는 확실하지 않으나 과일과 채소에 들어 있는 항산화성분이 스트레스를 줄여주기 때문으로 보인다.

이 연구결과는 '심신의학(Psychosomatic Medicine)' 최신호에 실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