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외상환자 진료 현장 목소리 청취
상태바
보건복지부, 외상환자 진료 현장 목소리 청취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4.05.2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민수 제2차관, 대한외상학회 간담회 개최

박민수 보건복지부 제2차관은 5월 29일(수) 저녁 대한외상학회 임원들을 만나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외상환자 진료체계 개선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골든아워가 중요한 중증외상진료 분야의 현장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 참석한 조항주 이사장(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 외상외과, 경기북부 권역외상센터장)과 이길재 총무이사(가천대학교 길병원 외상외과), 김오현 편집이사(원주기독병원 응급의학과)와 중앙응급의료센터 홍원표 외상필수의료관리팀장(서울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 등 학회 관계자들은 현재 권역외상센터 의료진으로 현장의 애로사항과 함께 중증외상환자 진료체계 개선을 위한 다양한 정책적 제언을 제시했다.

박민수 차관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필수의료 현장을 지켜주시는 의료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전해주신 현장의 애로사항과 여러 의견을 심도 있게 검토하고 개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보건복지부는 대한외상학회 간담회 이후에도 의료현장에서 애쓰고 있는 필수의료 분야의 의료진들과 간담회를 지속하며 현장소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