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1 09:35 (목)
국립암센터, 치유농업 연계 암환자 돌봄 나서
상태바
국립암센터, 치유농업 연계 암환자 돌봄 나서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2.05.18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예치유 프로그램 입학식 개최…지역사회와 협력해 운영

국립암센터(원장 서홍관)가 지역사회와 연계한 치유농업 암환자 돌봄에 나선다.

국립암센터는 5월 17일 부속병원 신관 3층 회의실에서 ‘원예치유 프로그램’입학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암환자 치유를 목적으로 추진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오는 8월 2일까지 총 12주간 진행한다.

국립암센터와 고양시 농업기술센터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암환자의 긍정적 정서를 고취하고 농업자원을 연계한 정서적·신체적 치유 효과를 확인할 계획이다.

특히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사회 복귀의 가능성을 확인하고 전문적인 식견을 넓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을 전망이다.

국립암센터는 2020년 경기도농수산진흥원과 진행한 치유농업 상생협력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암환자의 정서적 치유 및 삶의 질 향상에 앞장섰다.

2021년에는 고양시와 치유농업 연계 돌봄 프로그램 등을 추진하며 다양한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지역사회와의 협력을 통해 운영했다.

서홍관 원장은 “암환자의 생존율이 70%를 넘어가는 가운데 사회복귀를 위한 지역사회 협력이 필요하다”며 “향후에도 지역사회와 다양한 프로그램을 연계해 암환자의 신체적·정서적 치유 및 사회복귀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