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18 17:43 (수)
KMI, 영등포 ‘보완대체의사소통 마을’ 구축 후원
상태바
KMI, 영등포 ‘보완대체의사소통 마을’ 구축 후원
  • 병원신문
  • 승인 2021.12.10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어린이, 노인 등 누구나 쉽게 소통할 수 있는 지역사회 구축에 3년째 힘 모아
사진 왼쪽부터 윤선희 KMI 사회공헌사업단 이사, 한만진 KMI 사회공헌사업단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김대진 KMI 여의도검진센터장, 이영환 영등포구청 복지정책과 국장 등 관계자들이 후원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윤선희 KMI 사회공헌사업단 이사, 한만진 KMI 사회공헌사업단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김대진 KMI 여의도검진센터장, 이영환 영등포구청 복지정책과 국장 등 관계자들이 후원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MI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김순이)는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장애인 복지 실현과 의사소통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진행하는 ‘탁트인 영등포 AAC(보완대체의사소통) 지역사회 만들기 사업’을 후원한다고 12월 10일 밝혔다.

AAC(Augmentative and Alternative Communication)는 독립적으로 말이나 글을 사용해 의사소통할 수 없는 사람들의 어려움을 감소시키고 언어능력을 촉진하기 위해 사용하는 말(구어) 이외의 여러 형태의 의사소통 방법으로 수어나 그림, 글, 어플 등이 해당된다.

영등포구청과 KMI사회공헌사업단(단장 한만진)은 지역사회 내 인식전환 활동을 통해 의사소통권리 보장을 확보해 당사자의 자립 생활을 지원하고, AAC(보완대체의사소통)를 활용해 장애인과 어린이, 노인, 외국인 등 누구나 어디서나 쉽게 소통할 수 있는 마을을 구축하기 위해 2019년부터 3년째 힘을 모으고 있다.

9일 영등포구청에서 진행된 후원 협약식에는 채현일 영등포구청장과 이영환 복지정책과 국장, KMI사회공헌사업단 한만진 단장과 윤선희 이사, 김대진 KMI여의도검진센터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은 “영등포구청과 3년째 진행하는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의사소통 취약계층의 편리하고 안전한 삶에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게 돼 뜻깊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곳에 먼저 손을 내미는 나눔활동을 지속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