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7 12:32 (수)
가나 건강보험청 초청연수 실시
상태바
가나 건강보험청 초청연수 실시
  • 윤종원 기자
  • 승인 2017.10.20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보험정책 협력사업 확대 계기 마련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은 한국 건강보험제도 벤치마킹을 위해 방문한 가나 정부 및 건강보험청 주요 관계자를 대상으로 10월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초청연수를 실시했다.

건보공단은 지난 2013년부터 복지부 주관 하에 개발도상국의 건강보장달성을 위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HIRA)·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 등과 공동으로 건강보험정책 협력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공단은 2013년부터 가나 건강보험청 직원 역량 강화를 위해 초청연수과정을 실시해오고 있으며 연수과정은 올해로 5년째를 맞았다.

이번 연수 과정에는 전년도와 달리 아베나 오세이 아사르 재무부 차관, 킹슬리 아보아게-게두 가나 보건부 차관, 야우 아듀-걈피 건강보험청 이사회 의장 등 가나 정부 고위관계자들과 사무엘 야우 안노어 건강보험청장 등 고위관계자 5명도 참가했다.

올해 건강보험 연수과정은 고위자 과정과 실무자 과정으로 나누어 실시됐으며 고위자 과정은 현장 방문 위주로, 실무자 과정은 한국의 건강보험제도 실무에 대한 강의 위주로 구성됐다. 

이들 고위자와 실무자들은 연수 셋째날인 10월18일 그룹토론에서 지난 7월 종료된 가나 지역가입자확대 시범사업 실시(‘16.10∼’17.7) 결과에 대해 논의하고 내년부터 시작될 2단계 시범사업 추진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아울러 연수단은 넷째날인 10월 19일 건보공단 이사장(성상철)을 접견하고, 공단-가나 건강보험청간 향후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연수과정의 성과는 가나 정부 고위자와 함께 향후 건강보험정책 협력사업에 대해 논의함으로써 한-가나 건강보험협력사업 범위를 확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데에 있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2단계 지역 가입자확대 시범사업 참여와 더불어 IT분야, 건강검진 및 건강증진 분야에 대한 협력방안의 필요성에 대해 서로 공감하고 협력해 나가기로 했으며 협력사업의 범위를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