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8 18:25 (수)
심평원, 대한민국 소프트웨어대전 참여
상태바
심평원, 대한민국 소프트웨어대전 참여
  • 윤종원 기자
  • 승인 2017.09.1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의료분야 공공소프트웨어 직접 체험 기회 제공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9월14일(목)부터 16일(토)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대한민국 소프트웨어대전’에 참여한다.

심평원은 전시관에서 ‘내가 먹는 약! 한눈에’ 서비스, ‘보건의료빅데이터개방시스템’을 활용한 의료이용지도 및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등을 제공해 방문객들이 보건의료분야 공공소프트웨어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내가 먹는 약! 한눈에’ 서비스는 본인인증 후 개인별 의약품 복용내역을 실시간 조회해 건강관리에 활용하는 대국민 맞춤형 서비스로, 방문객이 서비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현장부스에 터치스크린 방식 키오스크를 설치하고 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DUR)관련 애니메이션도 상영할 계획이다.

‘보건의료빅데이터개방시스템’(http://opendata.hira.or.kr)은 심평원이 인터넷을 통해 제공하는 보건의료통계정보로, 방문객은 전시관에 설치된 PC로 현장에서 직접 접속해 우리동네 병원정보 등 각종 의료관련 통계정보를 체험해 볼 수 있다.

아울러 전시관에서는 심평원의 심사시스템, 병원평가정보, 보건의료자원 통합신고포털에 대한 소개 영상을 상영하고, 방문객에게 소정의 기념품도 증정할 예정이다.

심평원 장용명 정보통신실장은 “14일(목)부터 3일간 2017 대한민국 소프트웨어 대전에 참가하여 국민이 일상생활에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공공 소프트웨어를 소개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