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1 15:45 (목)
CPR 압박속도 너무 빨라도 안돼
상태바
CPR 압박속도 너무 빨라도 안돼
  • 병원신문
  • 승인 2012.08.06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폐소생술(CPR)은 가슴을 압박하는 깊이가 낮으면 압박속도가 아무리 빨라도 효과가 떨어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벨기에 안트베르펜 대학병원의 켄라드 무슈(Koenraad Monsieus) 박사는 CPR은 가슴을 압박하는 속도가 빠른게 좋기는 하지만 지나치게 빠르면 누르는 깊이가 낮아진다고 밝혔다.

CPR은 압박속도가 1분에 100회 이상이고 누르는 깊이가 최소한 5cm가 되어야 하지만 분당 압박속도가 145회를 넘으면 누르는 깊이는 4cm이하로 낮아진다는 것이다.

그는 보건전문요원들이 133명의 환자에게 실시하는 CPR의 압박속도와 압박깊이를 가속도계로 측정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미국 펜실베이니아 대학병원 응급의학전문의 벤저민 아벨라 박사는 CPR은 가슴을 한 번 압박할 때마다 소량의 혈액이 몸으로 흘러나가기 때문에 압박이 빠르고 깊을 수록 더 많은 혈액을 내보낼 수 있지만 압박속도가 지나치게 빠르면 압박의 깊이가 낮아져 혈액이 뇌까지 미치지 못할 수 있다고 논평했다.

이 연구결과는 '소생술(Resusciation)' 최신호에 실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