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8 18:25 (수)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에 초음파 기증
상태바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에 초음파 기증
  • 최관식 기자
  • 승인 2012.01.21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여동 정보통신이사 "외국인근로자, 노숙자 무료진료와 무의촌 및 해외의료봉사에 도움 되길 기대"

윤여동 서울특별시의사회 정보통신이사(21세기영상의학과의원 원장)는 1월20일(金) 오전 8시 서울시의사회관 1층 회의실에서 사회복지법인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대표이사 나현, 단장 김종흥)에 초음파진단기를 기증했다.

이날 윤여동 정보통신이사는 소외된 이웃을 위해 의료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는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에 “봉사단에서 실시하고 있는 외국인근로자, 노숙자 및 노약자 무료진료 뿐만 아니라 첨단 의료시설이 없는 무의촌 지역 및 해외의료봉사 시 영상의학과 진료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에 나현 대표이사는 “우리 사회에서 사회적·경제적으로 어려운 대상들에게 효과적으로 사용할 것이며, 그들이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무료진료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이번에 윤여동 정보통신이사가 기증한 포터블 초음파 진단기(Vscan)는 GE헬스케어에서 출시된 제품으로 실시간 심장박동, 혈류 등을 측정할 수 있으며 복부, 방광, 자궁 등 신체 각 장기의 상태를 손쉽게 스캔할 수 있고, 특히 휴대폰 정도의 규격으로 이동 진료가 많은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에 유용하게 사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