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0 16:59 (금)
[인사]국민건강보험공단
상태바
[인사]국민건강보험공단
  • 윤종원
  • 승인 2010.10.29 13:0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급 전보 >
요양급여실장 김덕수
영등포북부지사장 김남식
서초남부지사장 박노서
강남북부지사장 박기현
동대문지사장 김재현
은평지사장 김광일
부산중부지사장 류광열
부산사상지사장 손혜숙
울산남부지사장 박준흠
대구중부지사장 권병국
평택지사장 임무종
광명지사장 김광기
인천남부지사장 김기호
인천계양지사장 이규천 (이상 14명)

< 2급 승진 >
대구달구지사 홍영삼
대전동부지사 윤은상
원주횡성지사 김형식
강원서부지사 박형열
김해지사 최덕근
부산진구지사 김원일
경산청도지사 김정구
대구달서지사 정해민
진주산청지사 안명근
전주북부지사 심규만
구미지사 조해곤
익산지사 서철호
수원동부지사 최창석
창원지사 윤기순
전주남부지사 공상현
대구북부지사 안홍억
김해지사 오장현
부산북부지사 윤기종
마산지사 전군배
종로지사 곽근철
요양심사실 이원복
해운대지사 노형남
광명지사 변재익 (이상 23명)


< 2급 전보 >
경기광주지사장 최인건
인천중부지사장 유현철
예산지사장 박두신
창원지사 정성규
서초북부지사 이용규
대전서부지사 김기덕
금천지사 김석원
경북북부지사 박득수
용산지사 김상근
부산진구지사 김재곤
중랑지사 윤재하
성동지사 이종환
경북북부지사 김정완
정보관리실 김영옥
구로지사 권준혁
강서지사 김성호
인력관리실 곽정수
동해지사장 박승주
동대문지사 박성준
강남동부지사 소병무
급여관리실 박해구
요양급여실 김영효
도봉지사 임상택
급여관리실 서태진
요양심사실 이경선
강릉지사 김철주
강원중부지사장 송병욱
파주지사 김희문
동작지사 전종국
기장지사장 김동환
부산지역본부 이병국
경인지역본부 유병석
성북지사 김도훈
부산지역본부 문성보
은평지사 최면식
성북지사 임철
경북서부지사장 강대성
경인지역본부 정봉길
수원동부지사 정주식
영등포남부지사 김후식
서대문지사 최광남
경주지사 이두필
경주지사 김두성
대구중부지사 성민경
마포지사 백운국
대구수성지사 이명기
목포지사장 주인철
익산지사 정봉순
광주동부지사 이인행
정보관리실 김희웅
광주동부지사 정규만
마포지사 김계춘
순천지사 김용진
광주서부지사 서재용
총무관리실 홍무표
연수원건립추진단 정기홍
강북지사 김용하
부천북부지사 김훈택
천안지사 홍태식
보령서천지사장 김재경
청주서부지사 이영범
당진지사장 황흥연
인천남부지사 김현호
인천부평지사 이흥직
요양급여실 권영대
수원서부지사 임상선
강남서부지사 김두흔
문경예천지사장 윤석수
평창영월지사장 한수우
부산사하지사 조종현
경인지역본부 안병현 (이상 71명)
2010. 11. 1.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enedict 2015-03-29 10:36:00
We stumbled over here   from the different web site and thought I may as well check things out. I similar to what My partner and i see consequently now i am following an individual. Look forwards to discovering your website repeatedly.

Irwin 2015-03-19 06:48:16
Thanks for your timetsi article on this website.   From my very own experience, there are times when softening way up a photograph could possibly provide the photographer with a little an artsy flare. Many times however, the soft clouds isn’t what precisely you had under consideration and can usually spoil a normally good picture, especially if you thinking about enlarging the ite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