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7-05 15:21 (화)
유헬스의 서비스 수요창출
상태바
유헬스의 서비스 수요창출
  • 윤종원
  • 승인 2008.01.18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병원경영연구원 연구위원 이용균
1. 의료정보의 패러다임 변화

의료기관의 IT기술적인 동향은 80년대의 컴퓨터가 지닌 신속, 정확, 대용량의 특성을 기반으로 자료처리(DPS)가 주류를 이루었지만, 90년대부터 데이타의 중요성이 대두되어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Data Warehouse 개념이 보급되었다. 2000년대부터는 국내 의료기관에서도 협력경영과 네트워크 경영이 확산되면서 개방형 또는 네트워크의 흐름이 주류를 이루면서 환자데이타를 기반으로 한 고객관계관리(CRM)시스템이 확산되고 있다. 이에 따라 병원 정보시스템의 개방화(open system)와 디지털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최근에 조사된 국내 병원유형별 정보화 현황자료를 비교해 보면 U-Hospital 구축을 위한 기반이 되는 병원디지털화는 의사처방전달시스템(OCS)이 80%를 넘어서고 있으며, PACS는 종합병원과 3차 진료기관에서는 각각 82.5%, 100%를 구현하고 있다. 따라서 국내 종합병원 이상 병원에서는 U-Hospital 구축을 위한 기본적인 정보화 기반을 갖추고 있다고 하겠다.

2. U-Hospital 서비스 유형

u-Health의 개념은 유비쿼터스 IT 기술을 활용하여 예방, 진단, 치료 및 사후 관리 등의 의료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으로 정의할 수 있다. 따라서 이는 원격의료(telemedicine)을 주축으로 하는 e-Health 보다 넓은 개념의 서비스로서 유무선 정보통신 인프라와 디바이스를 이용하여 제공하는 포괄적인 의료서비스를 의미한다고 볼 수 있다. 이와 같은 u-Health 서비스 유형에는 원격진료 및 원격검진, 원격진료상담 및 간호, 의료정보 온라인 제공 및 교육, 질병모니터링, 모바일 건강관리 등 다양한 형태의 진료서비스 영역이 있다.

현재 실제적으로 병원에서 유헬스 서비스 제공모형으로 개발되고 있는 서비스 유형은 재택환자들의 당뇨병, 고혈압, 만성효흡기 질환관리이다. 즉, 홈케어 형태로 재택환자의 당뇨관리를 위해 필요한 혈당, 혈압, 체지방 측정을 원격건강 기기를 이용하여 병원의 주치의가 적정 관리지침을 제공하는 형태이다. 그리고 재택환자의 고혈압 환자관리 경우의 필요한 혈압, 맥박, 체지방 측정을 원격건강 기기를 이용하여 재택환자가 스스로 시행하고, 이에 대한 주치의의 적정관리지침의 제공형태로 이루어지는 서비스 제공모형이 개발되고 있다.

3. U-Hospital 구축과제

그 동안 정부는 u-Home 산업 응용서비스 모델로 정보통신 네트워크를 중심으로 통신 방송 가전 등 다양한 IT기기들을 네트워킹하여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의료서비스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u-Health 선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06년부터 추진한 u-Health 선도 사업은 통신, 의료기관, 의료기기, 제조, 방송 등 u-Health 관련 업체들의 참여를 통해 다양한 u-Heatlh 서비스 모델을 발굴하고 있으며, 관련산업의 활성화를 촉진시키기 위해 다양한 업체들이 참여하는 컨소시엄을 사업주체로 하여 추진하고 있다. 권영일, 최대규, u-Health 선도 과제 추진 현황, 병원협회지(제 306호), 2007.3.
그러나 국내 U-Hospital구축을 통한 유헬스 산업은 다음과 같은 진입장벽 때문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첫째, 법적, 제도적 진입장벽요소이다. 현재 의료법에서는 의료기관의 원격 홈케어에 대해서 불허하고 있으며, 관련 건강보험수가가 미비하여 새로운 서비스 산업모형으로 발전하는데 한계를 보이고 있다.

둘째, 기술적인 진입장벽요소이다. 의료기관에서 홈케어, 홈서비스 구축을 위한 원격의료 디바이스는 철저한 검증이 요구된다. 특히 검증되지 않은 운격 의료디바이스 문제로 발생할 수 있는 의료사고의 발생 시 그 책임소재가 불명확한 경우에 의료기관과 담당의사의 전향적인 사업진입은 기대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셋째, 사업적 관점에서 성공모형의 부재이다. 이와 같은 양상은 시장의료를 채택하고 있는 미국의 유헬스산업의 경우 환자들이 IT와 의료가 접목된 유헬스에 일반적인 관심이 높은 편이지만 수익모델을 비즈니스 성공모형에 대한 부재로 인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이용환, 유헬스 추진방향 및 향후계획(정통부), 2007.10.16


4. 남겨진 정책과제

그 동안 국내 의료기관들은 새로운 진단장비, 치료장비와 의약품의 개발이 눈부시게 발전했으며 이러한 추세는 앞으로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다. 이와 더불어 의료관련산업인 생명과학과 의공학분야가 주요 전망산업으로 부상되고 있으며 향후 의료산업의 시장규모는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의료산업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의료관련 산업의 육성과 발전이 필수적이며, IT를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의료서비스산업에 대한 진입장벽으로 작용하는 각종 규제를 완화할 필요가 있다. 즉, 유헬스 산업활성화를 위한 지역응급센터 지정의료기관의 B2C 허용(독거노인, 응급환자 등), 의료기관 정보공유화를 위한 인센티브제공, 공공의료기관과 민간병원의 진료정보공유 확대 등 각 분야별 정향적인 정책이 요구된다고 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