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0-01-23 16:34 (목)
4대 사회보험 통합징수 인력 충원
상태바
4대 사회보험 통합징수 인력 충원
  • 전양근
  • 승인 2010.10.07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단 전환인력 968명 선발
보건복지부는 내년부터 4대 사회보험 징수업무 통합을 위하여 국민연금공단과 근로복지공단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 전환되는 인력 968명을 전직 희망을 받아 선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발된 인원 중 국민연금공단에서 전환되는 인력은 651명, 근로복지공단에서 전환되는 인력은 317명이다.
정부는 그간 사회보험 법령정비, 정보시스템구축, 조직설계 및 인력 재배치 작업 등을 차질 없이 추진하여왔다.

특히 지난 8월17일 사회보험징수통합준비위원회를 개최하여 징수통합 인력 규모를 2천541명으로 확정하고 이중 1천29명을 국민연금공단과 근로복지공단에서 전환 배치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건강보험공단에서 2차례에 걸쳐 전환희망자를 전국 30개 생활권역으로 나누어 직급별로 공개 모집한 결과 국민연금공단은 728명(모집정원 712명, 응모율 102.2%)이, 근로복지공단은 975명(317명, 응모율 307.6%)이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의 전직을 희망하였다.

공개 모집 결과 생활권역별, 직급별로 모집 정원이 초과된 경우 재직기간 대비 적용․ 징수업무 경력비중이 높은 자, 근속기간이 짧은 자를 우선적으로 선발하였다.
최종심사 결과 모집정원 712명 중 61명의 미달자가 발생(651명 선발)한 국민연금공단의 경우 해당 공단에서 자체 선발기준을 마련하여 10월말까지 추가 선발하기로 하였다.

또한, 사회보험 징수통합으로 내년 1월부터 국민연금공단과 근로복지공단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 전환되는 인력에 대해서는 임금과 복리후생 등 제반근로조건이 저하되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