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0.23 Mon 16:04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문화 > 영화
     
<새영화> "마법사의 제자"
2010년 07월 16일 (금) 08:01:00 편집부 guest@kha.or.kr
 자유의 여신상을 견학 갔다 일행과 떨어져 우연히 한 골동품 가게에 들어간 아홉 살 데이브.

전설적인 마법사 멀린의 후계자 "프라임 멀리니언"을 천 년 동안 찾아온 마법사 발타자(니콜라스 케이지)로부터 용의 반지를 선물받고 믿기지 않는 일을 경험한다.

데이브는 10년 후 천재적인 물리학과 대학생이 된 뒤 그동안 까맣게 잊고 있던 "프라임 멀리니언"이라는 자신의 운명을 다시 마주한다.

"마법사의 제자"(감독 존 터틀타웁)는 영화 "해리 포터"처럼 선과 악, 마법사 대 마법사의 대결을 그렸다.

죽은 자들을 일깨워 세상을 손에 쥐려는 악의 마법사 모가나와 호르바스에 맞서 인류를 지키려는 착한 마법사들인 "멀리니언"이 첨단 문명의 상징인 뉴욕 한복판에서 목숨을 건 결투를 벌인다.

"마법사의 제자"의 연원은 독일의 대문호 괴테가 1797년에 쓴 14절짜리 시로 거슬러 올라간다. 시가 나온 지 100년이 지난 뒤 프랑스 작곡가 폴 뒤카가 이를 소재로 교향시를 만들었고 월트 디즈니의 손을 거쳐 1940년 애니메이션 "판타지아"로 거듭난다.

"판타지아"는 미국 영화보존위원회 영구보존 작품으로 선정돼 미 하원도서관에 소장돼 있다.

영화 "마법사의 제자"는 "판타지아" 중에서도 백미로 꼽히는 에피소드를 실사로 촬영한 액션 어드벤처 버전이다.

영화는 단순한 스토리에 코믹하고 순진한 고전적 영웅 이야기다.

뉴욕을 배경으로 마법사들이 다양한 마법을 동원해 벌이는 격투 장면과 추격전 등 부담 없이 볼만한 눈요깃거리들이 담겼다.

대학생이 된 데이브(제이 바루첼)가 여자친구가 들이닥치기 직전 빗자루에 마법을 걸어 실험실을 청소하다 물바다가 되는 장면은 어디서 본 듯 친숙하고 만화 같은 느낌을 준다. 애니메이션 "판타지아"의 명장면을 그대로 살려냈다.

데이브가 주무기인 플라즈마 번개로 모가나를 공격하는 장면은 마치 오락게임을 보는 듯하고 뻔한 해피엔딩을 위해 심폐소생술로 죽은 발타자를 살리는 모습은 좀 억지스럽다.

데이브와 여자친구, 발타자와 연인 베로니카(모니카 벨루치) 두 커플이 키스하는 엔딩은 그래서 허탈하다.

고전을 너무 의식하다보니 애니메이션과 실사의 경계에서 멈춰버린 어정쩡한 느낌이지만 아이들이 보기엔 괜찮을 것 같다.

7월21일 개봉. 전체관람가.
<연합뉴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7)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Lou
(114.XXX.XXX.117)
2015-04-25 15:02:41
http://w  altersabins.jimdo.com/2015/01/01/symptoms-of-turf-toe
Thank you, I have been hunting for info about this subject for ages and yours is the best I’ve located so far.
Jody
(202.XXX.XXX.13)
2015-04-21 23:35:55
http://jaquelynramelli.hatenablog.com/entry/2015/01/04/171648
Just regarding every one of of the things you mention is supprisingly correct and it makes me ponder the reason why I had not looked by this with this ignite more willingly than. This piece correctly did turn the happy proceeding representing me personally as much as this specific issue goes. However by the side of this calculate near is really one distinct deliver I am not in truth excessively warm with and while I test to reconcile that with the central theme of the arrange, agree to me comprehend immediately what all the rest of the visitors have to point out.Well done.
Isreal
(186.XXX.XXX.132)
2015-04-16 12:40:28
http://rodarta95.jimdo.com/2015/01/06/symptoms-of-archpain
Big ups for posting such a well constructed piece on the subject. Hope to see more in the future.
Heath
(195.XXX.XXX.165)
2015-03-13 18:07:06
http://troyarmitt7891.blogas.lt/enhance-your-gait-with-shoe-lifts-insoles-10.html
This post will help the internet people for building up new website or even a weblog   from start to end.
Preston
(103.XXX.XXX.113)
2015-03-09 22:22:11
http://cullity225.yolasite.com/cullity225
For singers it truly is extremely crucial that you conquer just about every stage fright and train to open the mouth inside a purely natural oval O- Type.
Gilbert
(222.XXX.XXX.250)
2015-03-07 05:47:02
http://marcenemarionneaux.hatenablog.com/entry/2015/01/05/Physical_Exercises_For_Big_toe_  joint_pain
I have not found many blogs that contain such consistently readable and informative content as is on offer on this one, you deserve the miniscule amount of time it has taken to share my appreciation of your hard work. Bless you.
Isaac
(117.XXX.XXX.233)
2015-03-04 12:51:53
http://tallerisbe.exblog.jp/18346760
I am not rattling wonderful with English but I find this very easygoing to read.
전체기사의견(7)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