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8 18:25 (수)
건강 회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 되고 파
상태바
건강 회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 되고 파
  • 한봉규
  • 승인 2005.03.21 0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선의 재활치료를 통해 빠른 쾌유와 건강을 회복 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고 싶습니다." 강서제일병원(원장 송상호 서울시 강서구 화곡7동 377-8) 물리치료실장 이정훈(31)씨.

불의의 사고나 각종 외상 그리고 근골격계의 질환과 손상 등 신체에 장애가 있는 환자들을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가능한 한 정상에 가까운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현장의 최일선에서 세심한 치료와 재활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병원의 숨은 일꾼인 물리치료사들.

"관절분야의 전문병원답게 저희 또한 이곳 물리치료실을 찾아주시는 많은 환자들에게 최첨단의 장비와 우수한 의료진 그리고 실력과 능력을 겸비한 물리치료사들과 함께 최고의 선진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조금도 주저하지 않고 있다"고 말하는 이 실장은" 편안하고 내집같은 분위기 속에서 치료를 받고 가실 수 있도록 환자들의 요구 사항과 작은 불편불만 사항에도 항상 귀를 기울이고 있다"며 치료 외 다양한 친절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에도 많은 노력을 하고 있음을 강조하고 싶다고.

가끔 환자 폭주와 업무 과다로 피곤함이 쌓이기도 하지만 고통과 어려움을 이겨내며 장시간 치료를 받아야 하는 환자들의 모습과 함께 나날이 좋아지는 건강함 속에 밝은 웃음을 지으시는 그들의 얼굴을 바라보노라면 하루의 스트레스는 어느 새 싹 가셔버린다며 물리치료사로서 새삼 보람과 긍지를 느낀다는 이 실장.

"아직은 물리치료사로서의 경험이 부족한 상태라 늘 환자들을 대하면서 학생의 입장이라는 생각으로 겸손하게 보고 배우는 자세로 하루를 보낸다"는 그는"평소 고객들을 볼 때 마다 부모님 같은 심정과 우리병원의 주인이라는 생각으로 고객들의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를 보여드리는 데 역점을 두고 있다."며 고객은 곧 최고의 VIP임을 다시 한번 강조.

앞으로 좀 더 나은 공부와 연구를 통해 근골격계 정형물리치료 분야에 보다 전문적인 지식을 쌓아가고 싶은 것이 미래의 바람이라는 그는 이러한 지식의 경험과 노하우를 환자들이 건강을 회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과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오늘도 각종 컨퍼런스의 참여와 전문서적을 탐독하는 순간이 그에게 있어서는 가장 의미 있는 시간이라고.

각종 구기 종목 등 운동 즐기기가 취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