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3 17:09 (금)
독창적인 홍보전략에 힘쓸 터
상태바
독창적인 홍보전략에 힘쓸 터
  • 한봉규
  • 승인 2008.05.22 0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재의료관리원 홍보팀 김정배 씨.
"공공의료를 실천하는 충실한 산재전문 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과 임무 등을 포함한 산재의료관리원이 추구하는 비전과 목표를 홍보해 나가는 데 저의 힘이 작은 보탬과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산재의료관리원 홍보팀 김정배(44)씨.

산재근로자의 신속한 치유와 재활을 통한 조속한 사회복귀를 전담하는 국내유일의 산재전문 공공의료기관에 발맞춰 오는 7월1일부터 한국산재의료원으로 명칭을 변경하며 제2의 도약과 발판 마련을 위해 대국민 인지도 제고와 이미지 쇄신에 박차를 가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홍보팀.

"본부는 물론 전국에 펴져 있는 소속 산하의 의료기관에 대한 대국민 홍보활동을 관리하고 책임지는 것이 쉽지는 않지만 재활의료의 선두주자이자 소외계층에 대한 각종봉사활동 및 사회공헌 등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하는 공공의료기관에 근무한다는 남다른 자부심과 긍지에 모두가 자기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있음을 이번 기회에 말씀드리고 싶다"는 김 차장은 앞으로도 보다 진취적이고 능동적인 사고방식을 통해 다른 의료기관과 차별화 되는 독창적인 기획과 맞춤형 마케팅 홍보전략으로 고객의 마음을 움직이는 데 주력 할 것을 다짐.

홍보분야에 대한 많은 공부나 경험은 적지만 오랜 직장 근무를 통한 자기만의 노하우와 주위의 동료들이 인정하는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자세를 십분 발휘 해 능력과 실력을 겸비한 홍보맨으로서의 위치를 확고히 하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는 김 차장은 앞으로 자신만의 독특한 홍보세계를 만들어 가는 데 게을리 하지 않을 것임을 굳게 약속드려본다고.

<모든 사람이 할 수 없다고 말하는 것을 갖은 노력 끝에 해냈을 때>가 누구나 가 느끼는 가장 큰 보람되고 행복한 순간이 아니겠느냐고 강조하는 그는 노력 없는 보람은 없고, 고난 없는 결실은 없듯이 앞으로도 사회생활의 충실함과 꾸준한 노력을 통해 직장과 가정에서 꼭 필요한 인재가 되고 푼 것이 지금의 바람이자 기대.

남들과 자주 접촉하고 만남을 가져야하는 홍보 부서의 특성에 맞게 남다른 동료애와 솔선수범을 자랑하는 김 차장은 다양한 각종 스포츠를 즐기는 중에서도 특히 직장 내에 구성되어있는 축구동호회를 통해 동료들과 함께 심신을 단련하며 서로를 위해주는 시간이 가장 흐뭇하고 행복한 때라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