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3 17:09 (금)
자연스런 서비스가 최고의 경쟁력
상태바
자연스런 서비스가 최고의 경쟁력
  • 한봉규
  • 승인 2008.04.1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령복음병원 원무계장 구윤남 씨.
"따뜻한 눈빛, 밝은 미소 그리고 마음을 여는 인사와 함께 상대방을 먼저 생각하는 훈훈한 관심 등을 통해 고객 곁으로 더 가까이 다가가는 병원인이 되는 데 노력하고 싶어요." 축령복음병원(원장 신상철. 경기도 남양주시 수동면 외방리 174-3) 원무계장 구윤남(33)씨.

항상 수면을 취하고 세끼의 식사를 하는 것이 일반인의 정해진 하루 일과 중의 하나 듯이 고객을 위한 서비스도 거창한 운동이나 일회성 켐페인이 아닌 몸에서 자연스럽게 베어 나오는 생활습관처럼 되어야 함을 강조하고 싶다는 것이 그녀가 갖고 있는 평소의 친절서비스 마인드.

"특히 저희 병원의 환자들과 같은 경우는 보호자의 관심도 매우 중요하지만 무엇보다도 늘 24시간 그들 곁을 떠나지 않는 우리와 같은 병원 직원들의 따뜻한 배려와 간호를 제일 원하는 것 같다 "는 그녀는 " 저 또한 그런 의미에서 접수, 수납, 청구 등 원무과에서 행해지는 모든 업무를 총괄, 관리하며 고객들이 느끼는 아픔과 슬픔을 함께 나누는 순간이 가장 보람된 때 "라며 고객들과의 잦은 만남 속에서 자신이 해야 할 역할과 임무에 대해 조금이라도 게을림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을 이번 기회를 통해 다시 한번 굳게 다짐해본단다.

"환자들의 스트레스와 정신적인 고민을 해결하는 쉼터이자 치료의 장으로서 정신보건향상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는 저희병원은 청정무공해지역의 깨끗하고 맑은 주위환경과 우수한 의료진 그리고 다양하고 폭 넓은 프로그램 등이 가장 큰 자랑이자 병원의 경쟁력임을 확신한다"고 강조하는 구 계장은 정신질환으로 고생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마음의 안식처로 자리 메김 할 수 있도록 자신의 역할 또한 작은 보탬과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것이 마음 속의 작은 바람이라고.

항상 잃지 않는 밝은 미소와 웃음은 물론 원무과의 맏언니로서의 책임감과 의무감을 소홀히 하지 않는 외유내강의 직원으로 주위의 소문이 자자한 그녀는 앞으로 풍부한 의학지식의 축적과 더불어 고객을 먼저 생각하는 훈훈하고 따뜻한 마음을 갖고 자기계발과 병원발전에 최선을 다하고 싶은 것이 지금의 또 다른 희망이자 앞으로의 계획.

사람들이 상황에 따라 여러 가지 마음과 반응을 나타내듯이 자신의 취미 생활인 리본 만들기라는 수공예를 통해 병원환자들과 함께 다양한 상상 속에 여러 모양을 표현해 보이며 서로의 마음을 헤아리고 대화를 나누는 때가 그녀가 평소에 생각하고 느끼는 가장 의미 있고 행복한 순간이라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