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7-05 15:21 (화)
임상의학연구소 개소
상태바
임상의학연구소 개소
  • 박현
  • 승인 2004.11.23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서울대학교병원 22일
분당서울대학교병원(원장 강흥식) 임상의학연구소가 22일 오후 4시30분 개소식을 갖고 국제적인 수준의 체계적이고 조직적인 연구활동에 들어갔다.

병원 지하 1층에 위치한 임상의학연구소는 연건평 734평, 87개의 중앙실험실(602평)과 44개의 임상연구실(132평)을 구비해 넓고 쾌적한 연구환경을 조성했다.

클린벤치 13대, Fume Hood 3대, 공용기기실, 조직혈청실, 세척실, 암실 등 원활한 연구활동에 필요한 완벽한 설비와 시스템을 마련해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출입관리는 지문인식출입통제시스템과 CCTV를 통한 효율적인 출입관리로 첨단 디지털 병원으로서의 면모가 돋보인다.

임상의학연구소에서는 국가 정책상 필요한 의과학 연구와 이와 관련된 임상연구를 수행하고, 기초과학과 연계하여 전문연구인력을 육성에 기여할 것이다.
특히 노인전문병원으로서 거듭나고 있는 분당서울대병원의 노인병 및 성인병 질환과 관련, 특화된 연구로 국내 최고의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분당서울대병원 임상의학연구소장 김철호 교수는 “국가중앙병원인 서울대병원의 연구기능을 그대로 이어받아 21세기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임상의학분야의 수준을 높이겠다”며 “국내의학발전과 전국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끊임없는 연구활동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