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임상의학의 성장과 혁신 모색
상태바
디지털 임상의학의 성장과 혁신 모색
  • 윤종원 기자
  • 승인 2024.06.02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디지털임상의학회 하계학술대회 개최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 제품 검증 자문 역할

 

대한디지털임상의학회(이사장 홍광일)는 6월 2일 드래곤시티호텔 3층 한라홀과 신라홀에서 하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학회는 디지털 의료혁신이 임상 의학에 가져오는 변화와 발전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이를 임상현장에 성공적으로 통합시키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홍광일 이사장은 “현재까지 대한심부전학회, 대한신장학회와 업무협약을 마쳤으며, 디지털헬스케어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유수의 학회들과 추가적인 업무협약을 체결해 디지털 임상의학의 미래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새롭게 개발되는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이 의료 현장에서 쓰일 때, 환자에게 이익이 정말 될 수 있는지, 안전성과 유효성을 입증할 수 있는지, 본회는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검증하고 자문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으로도 회원들과 함께 디지털 임상의학의 성장과 혁신을 만들며, 대한민국 의료 혁신의 새 장을 열어가겠다는 것이 학회의 포부다.

학술대회와 관련해 오전 첫 세션에서는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는 디지털 헬스에 대해 국내외 디지털 헬스케어의 트렌드와 전망, CES 2024, 디지털의료제품 정책의 현재와 미래를 통해 업데이트하는 것으로 시작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비만, 당뇨병, 불면증, 부정맥과 같은 질환에서 전통적 치료와 디지털 치료의 차이를 살펴봄으로써 앞으로의 디지털 케어의 방향을 가늠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특별히 이정림 식약처 의료기기 심사부장의 참석과 디지털의료제품 TF팀장의 강연으로 대한민국 정책의 최신 동향을 확인했다.

오후 세션은 룸 A와 룸 B 등 두 개의 강의실에서 동시 진행했다.

룸 A에서는 진료실에서 바로 접목할 수 있는 실제적인 디지털 진료에 대해 리뷰했다.

흉부영상, 이석증 진단, 심혈관질환, 근감소증, 병리학 검사, 피부과 진료, 재활 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최신 디지털 진료 현황을 소개했다.

학회와 MOU를 체결한 대한심부전학회와 대한신장학회가 주관하는 룸 B에서는 디지털 의료와 산업의 융합을 도모할 수 있는 인공지능과 플랫폼에 대한 강연들도 있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는 미래 의료에 전문적인 식견과 적극적인 활용 경험을 가진 유명 의사들과 산업계 및 정부 인사들의 명강의를 엄선했다.

또한 참석자를 위해 다양하고 풍성한 경품을 준비했다.

뷰노에서 제공하는 흉부 엑스레이, AI판독 1개월 무료 구독권과 학회의 ‘메디컬 이노베이터’ 매거진을 전원 증정했다.

이밖에도 선착순 100인 사전 등록자에게는 스타벅스 상품권을, 경품 추첨을 통해서는 하티브 심전도 측정기, 카디아 모바일, 애플 에어팟, 갤럭시 워치, 다이슨 드라이어, 아이패드, LG 스탠바이미, 유명 화가의 그림 작품을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