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4 17:35 (토)
베트남에서 한국 의료기기 단독 전시회 개최된다
상태바
베트남에서 한국 의료기기 단독 전시회 개최된다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10.11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기기산업협회-킨텍스, 내년 6월 호치민에서 공동개최
‘K MED EXPO Vietnam(베트남 K 의료기기 전시회)’
‘K MED EXPO Vietnam(베트남 K 의료기기 전시회)’ 소개 중인 오석 킨텍스 전시사업실 실장
‘K MED EXPO Vietnam(베트남 K 의료기기 전시회)’ 소개 중인 오석 킨텍스 전시사업실 실장

내년 6월 베트남 현지에서 한국 의료기기의 우수성을 알리는 단독 전시회가 개최된다.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회장 유철욱)는 10월 7일 오후 협회 대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킨텍스(KINTEX)와 내년 6월 15일(목)부터 17일(금)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 전시장에서 개최하는 ‘K MED EXPO Vietnam(베트남 K 의료기기 전시회)’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K MED EXPO Vietnam(베트남 K 의료기기 전시회)’는 2023년 6월 15~17일 2박 3일간 호치민 SECC 전시장 B1홀에서 105개사 200부스 규모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킨텍스, KOTRA, VEAS(현지 전시업체)가 공동주최하며 △진단용 의료기기 △임상검사용기기 △수술관련기기 및 장비 △치료재료 △치과재료 및 기기장비 △제약관련기기 △피부미용 및 건강관련기기 △의료용품 및 소모품 등의 전시 품목이 마련된다.

김명근 협회 상근부회장은 “아시아권에서 급속 성장하고 있는 베트남에서 우리 협회가 단독 전시회를 최초로 개최한다는 점에 큰 의의를 두고 있다”며 “1,040여 개의 회원사를 보유하고 있는 의료기기산업협회와 연간 20여 건의 자체 전시회를 개최한 경험이 있는 킨텍스가 함께 손을 잡고 한국 의료기기의 우수성을 해외에 널리 알리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베트남은 물론 주변 국가 바이어 및 관계자들까지 관심을 가질만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해 매년 정기적으로 개최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첫 개최를 토대로 2026년에는 베트남의 대표 전시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협회에 따르면 베트남의 의료기기 시장은 매년 10% 이상의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고, 인구 고령화가 시작되면 보건의료 관련 수요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베트남 정부도 보건의료산업에 대한 개혁 의지를 드러내고 있으며, 병원과 의원 등의 의료 인프라 구축 계획을 구체화하고 있는 시점이다. 하지만 아직 자체 인프라 부족으로 전체 의료기기 수요의 90% 이상을 수입에 의존하는 실정이라서 국내 의료기기 업계의 시장 진출 기회가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국내 의료기기 대표단체인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와 국내 대표 전시컨벤션센터인 킨텍스가 한국 의료기기의 우수성을 베트남 시장에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하게 된 것.

오석 킨텍스 전시사업실 실장은 “이미 뷰티 산업 분야에서 베트남, 태국, 대만 등 해외현지 전시회를 개최해 성공시킨 풍부한 경험을 갖고 있는 킨텍스는 이번에 협회와 함께 국내 의료기기 산업을 해외에 알리는 기회를 갖게돼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며 “해외주최의 전시회에 한국관으로 구성해 참여하는 것이 아니라 전시회 주최자로서 직접 운영하는 단독 전시회로 진행된다”며 “KOTRA의 참여를 요청해 현지에서 한국 의료기기에 관심을 보이는 바이어들을 매칭해주는 바이어 수출상담회를 마련하며, 참가기업 오픈세미나, 컨퍼런스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구성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협회 회원사들을 대상으로 한 사전조사 결과 80% 이상의 회원사가 베트남 진출에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여기에 KOTRA에서 기존 해외바이어들을 대상으로 전시회 홍보를 지원하고, 지자체 등의 참여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첫 전시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추후 의료기기뿐만 아니라 의료서비스, 병·의원 등 헬스케어산업을 포괄하는 글로벌 대표전시회로 확장시키겠다”고 강조했다.

현재 협회와 킨텍스는 행사 준비 사무국을 구성해 참가기업을 모집 중이다. 참가신청 및 관련 문의는 협회나 킨텍스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