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5 16:06 (월)
[국감]복지부 퇴직자 71%가 병원에 취업
상태바
[국감]복지부 퇴직자 71%가 병원에 취업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2.10.05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기윤 의원 “정책에 불필요한 영향력 행사하는지 꼼꼼하게 챙길 것”
강기윤 의원
강기윤 의원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경남 창원시 성산구)은 10월 5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의 보건복지부 감사에서 최근 3년간 보건복지부 퇴직공무원 24명 중 17명이 병원에 재취업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우려를 표명했다.

보건복지부가 강기윤의원실에 제출한 ‘최근 3년간(2019~2022.8.) 보건복지부 퇴직자 재취업 현황’ 자료에 따르면 퇴직자 24명 중 17명이 병원에, 3명은 법무법인에 재취업한 것으로 밝혀졌다.

공직자윤리법 제17조 및 제18조에 따라 취업심사대상자가 퇴직일로부터 3년 이내 취업대상기관에 취업하려는 경우 관할 공직자윤리위원회의 취업심사를 받아야 하는데, 24명 모두 취업 가능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강기윤 의원은 “보건·의료 정책을 관장하는 보건복지부의 퇴직자 대부분이 병원에 재취업하는 것에 대해 공직자윤리위원회는 문제없다는 입장이지만, 향후 이러한 퇴직공무원들이 보건의료 정책에 불필요한 영향력을 행사하는지 꼼꼼하게 챙겨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