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2 16:53 (금)
[포토뉴스] “간호법 제정? 말도 안 되는 소리!”
상태바
[포토뉴스] “간호법 제정? 말도 안 되는 소리!”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2.08.23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호법 저지를 위한 13개 범보건의료계 단체들이 8월 23일 국회 앞에서 보건의료연대 결성 출범식을 갖고 간호법 제정 결사반대 의지를 재확인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대한간호조무사협회, 대한방사선사협회, 대한병원협회, 대한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대한응급구조사협회, 대한의사협회, 대한임상병리사협회, 대한치과의사협회, 한국노인복지중앙회,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 한국요양보호사중앙회, 한국재가노인복지협회, 한국재가장기요양기관협회(가나다순) 13개 단체 대표자 및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해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현명한 판단을 촉구했다.

발언하고 있는 송재찬 대한병원협회 상근부회장. ⓒ병원신문
발언하고 있는 송재찬 대한병원협회 상근부회장. ⓒ병원신문
발언하고 있는 대한의사협회 이필수 회장. ⓒ병원신문
발언하고 있는 대한의사협회 이필수 회장. ⓒ병원신문
발언하고 있는 장인호 대한임상병리사협회 회장(왼쪽)과 곽지연 대한간호조무사협회 회장. ⓒ병원신문
발언하고 있는 장인호 대한임상병리사협회 회장(왼쪽)과 곽지연 대한간호조무사협회 회장. ⓒ병원신문
간호법 저지 13개 범보건의료계 단체 관계자들이 피켓시위를 하고 있는 모습. ⓒ병원신문
간호법 저지 13개 범보건의료계 단체 관계자들이 피켓시위를 하고 있는 모습. ⓒ병원신문
간호법 저지를 외치고 있는 13개 범보건의료계 단체 대표들. ⓒ병원신문
간호법 저지를 외치고 있는 13개 범보건의료계 단체 대표들. ⓒ병원신문
간호법을 저지하기 위한 13개 단체 보건의료연대가 8월 23일 국회 앞에서 출범식을 열었다.
간호법을 저지하기 위한 13개 단체 보건의료연대가 8월 23일 국회 앞에서 출범식을 열었다. ⓒ병원신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