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6 15:03 (화)
코로나19 빅데이터 민·관 공동연구 추진
상태바
코로나19 빅데이터 민·관 공동연구 추진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2.06.02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정책 핵심과제 연구계획서 공모 통해 12건 선정

질병관리청(청장 백경란)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강도태)은 방역정책 핵심과제 관련 민·관 공동연구를 추진할 연구자를 선정했다고 6월 2일 밝혔다.

두 기관은 연구자 선정을 위한 연구계획서 공모를 진행해 접수된 총 24건 중에서 12건의 공동연구건을 선정했다.

선정된 연구자는 코로나19 전주기 자료와 전국민 건강정보를 결합한 코로나19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연구를 추진하며, 질병청과 건보공단은 공동연구자로 참여해 데이터 분석 지원 등 가이드를 제공할 계획이다.

질병청 이상원 위기대응분석관은 “건보공단과의 협업으로 추진되는 이번 민·관 공동연구는 코로나19 빅데이터 기반의 새로운 민·관 협력 분야를 개척하고, 감염병 연구역량 강화와 근거 기반의 방역정책 수립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질병청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등을 통해 보유하고 있는 감염병 관련 데이터의 개방을 더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건보공단 신순애 빅데이터전략본부장은 “질병청과 함께 추진하는 이번 공동연구는 과학방역의 근거 생산 등 공중보건 위기 대응능력을 향상시킬 것”이라며 “건보공단은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디지털‧바이오 융합연구 등에도 건강보험 빅데이터가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