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2 16:53 (금)
노원을지대학교병원, 로봇수술 1천례 돌파
상태바
노원을지대학교병원, 로봇수술 1천례 돌파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5.31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립선암, 신장암, 갑상선암 등 암 수술 79%…중증질환 치료 선도

노원을지대학교병원(병원장 유탁근)이 로봇수술 1천례를 돌파했다.

노원을지대학교병원은 2010년 다빈치 로봇을 도입한 이후 2020년 4세대 수술 로봇 ‘다빈치X’로 장비를 업그레이드하며 중증질환 로봇수술을 지속적으로 시행해왔다.

그 결과 2020년 1월 700례 달성에 이어 장기간 이어진 코로나19 감염병 사태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상승세로 2022년 5월 1천례를 돌파했다. 질환별로는 전립선암, 신장암, 갑상선암, 방광암 등 암 수술이 79%(794례)로 중증질환 치료를 선도해왔다.

진료과별로는 △비뇨의학과 91%(906례) △외과 8%(85례) △산부인과 1%(9례)였다. 특히 가장 많은 수술실적을 기록한 비뇨의학과 로봇수술팀의 명성은 의료계에서도 높이 평가받고 있다. ‘전립선 명의’로 잘 알려진 유탁근 병원장이 2020년 대한비뇨의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로봇을 이용한 거대 전립선비대증’ 수술을 온라인 생중계로 시연 발표하기도 했다.

부위 및 질환별로는 △전립선 수술 564례(전립선암 473건, 거대 전립선비대증 91건) △신장암 수술 168례(신장 부분절제술 102건, 근치적 신절제술 26건, 신요관전절제술 40건) △갑상선 수술 82례(갑상선암 70건, 갑상선 종양 12건) △침윤성 방광암에 대한 근치적 방광절제술 50례 △위암 수술 3례 △자궁 수술 9례(자궁경부암 1건, 자궁근종 8건) △신우성형술 20례 △결석질환 수술 42례 △부신절제술 7례 △기타 수술 55례 등이 시행됐다.

노원을지대병원은 5월 27일 본관 3층 중앙수술실 내 직원휴게실에서 로봇수술 1천례 돌파를 기념하는 축하 자리를 가졌다. 기념식에는 유탁근 병원장을 비롯한 김동희 수술실장, 강효석 마취통증의학과장, 박영우 간호국장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유탁근 병원장은 “코로나19 감염병 사태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상승세를 기록하며 로봇수술 1000례 돌파까지 함께해준 의료진 여러분께 감사하다”며 “오랜 시간 쌓아온 실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더 많은 환자에게 삶의 희망을 선물하는 의료기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