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1-30 20:03 (수)
강동경희대병원 홈페이지 전면 개편
상태바
강동경희대병원 홈페이지 전면 개편
  • 병원신문
  • 승인 2022.05.30 2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쉬운 접근 가능한 디자인·네이버&카카오 로그인 등 편의 ↑
방문이나 전화 없이도 온라인 예약, 검사결과 조회 등 가능

강동경희대학교병원(병원장 김기택)이 홈페이지 리뉴얼을 마치고 최근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약 1년간 준비 끝에 선보인 새 홈페이지는 강동경희대학교병원 메인 홈페이지를 비롯해 의대병원, 한방병원, 치과병원, 협진진료처, 다국어 사이트 등 단위병원 10여 개 홈페이지가 통합됐다.

개편된 홈페이지의 가장 큰 특징은 ‘직관성’과 ‘접근성’이다. 기존 홈페이지의 복잡한 메뉴 구성 디자인에서 탈피해 누구나 쉽게 원하는 정보를 찾을 수 있도록 직관적인 디자인을 채택, 편의성을 강화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새 홈페이지 메인화면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새 홈페이지 메인화면

전면에 통합검색 기능을 배치해 의료진, 질환정보, 진료과, 이용안내 등 다양한 정보를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으며, 마이페이지는 그간 강동경희대병원에서의 진료 이력 및 처방전, 건강상담 내역 등 개인별 맞춤 건강관리가 가능해진다.

홈페이지를 개편하며 웹 표준 및 웹 접근성을 준수해 시각 장애인도 홈페이지를 이용하기에 편리해졌다. 홈페이지는 반응형으로 제작돼 PC, 스마트폰, 태블릿 등 어떤 환경에서 접속해도 적합한 화면 비율로 자동 반응해 접근성을 강화했다.

번거롭게 전화하지 않아도 예약할 수 있는 온라인 예약 시스템도 도입했다. 병원에 처음 방문하는 환자는 이름과 전화번호만 남기면 되는 ‘첫 방문 간편예약 시스템’을 이용하면 전문 간호사 상담부터 알맞은 진료과 예약까지 한 번에 가능하다. 특히 어떤 진료과를 선택해야 하는지 헷갈리거나 병원을 처음 방문하는 사용자에게 유용해 편리한 사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온라인 진료예약 기능도 대폭 강화돼 각 단위병원 전체 진료과에 대해 홈페이지에서 간편하게 원하는 의사 예약, 변경, 취소도 손쉽게 할 수 있다.

의료진 소개 부문도 개편됐다. 교수 개개인의 진료 철학이나 전문 진료분야에 대한 상세한 설명을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환자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연구실적부터 교수가 직접 작성하거나 출연한 건강 칼럼, 동영상, 기사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의대병원, 치과병원, 한방병원, 협진진료처 4개의 부속 홈페이지와 함께 점점 증가하고 있는 지역 외국인 근로자 및 해외 환자를 위해 영어, 중국어, 러시아어, 몽골어 다국어 홈페이지도 함께 개편했다.

김기택 병원장은 “개편된 홈페이지를 통해 건강, 질병 관련 콘텐츠와 관련 소식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게 됐다. 홈페이지에서 검사부터 진료 이력 등 개인 맞춤 의료정보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앞으로 환자 및 보호자 등 다양한 이용자의 건강관리를 위한 소통 창구로 활용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