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1-25 15:44 (금)
강원대병원, 호스피스 완화의료 통증 캠페인 진행
상태바
강원대병원, 호스피스 완화의료 통증 캠페인 진행
  • 병원신문
  • 승인 2022.05.27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성통증 정확한 지식 전달 및 호스피스 완화의료 긍정적 인식 확산 목적

강원대학교병원 완화의료센터(팀장 장희령)는 암 환자 및 가족을 위한 통증 캠페인을 5월 25일 강원대병원 로비에서 진행했다.

통증 캠페인은 일반인에게 암성통증에 대한 관심을 유발하고 암성통증 및 마약성 진통제에 대한 오해를 해소해 정확한 지식을 공유하기 위한 취지로 매년 5월 전국의 호스피스 전문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행사다.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대면으로 재개된 이번 캠페인에서는 암성통증 관련 안내물 배포, 암성통증 OX 퀴즈, 캘리그라피 참여 행사, 호스피스 완화의료 상담 등이 진행됐다.

또한 병원 내 카페와 병원 인근 카페들이 함께 컵홀더 캠페인에 참여해 암성통증 인식개선을 위한 활동을 펼쳤다.

암환자들이 겪는 가장 흔하면서도 고통스러운 암성통증은 암세포가 뼈, 신경, 다른 장기 등을 누르거나 수술, 방사선요법, 항암화학요법 치료, 동반 질환 등 다양한 원인에 의해 생길 수 있다.

통증 관리 원칙만 잘 지킨다면 90% 이상 개선될 수 있지만, 암환자들이 주로 사용하는 마약성 진통제에 대한 오해로 인해 통증 조절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는 부분이 있다는 게 강원대병원 완화의료센터의 설명이다.

장희령 팀장은 “의료진에게 적극적으로 자신의 암성통증을 알리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통증은 참으면 참을수록 조절이 어려워지고 삶의 질도 저하되기 때문에 통증이 시작되기 전에 미리 적절한 진통제를 투여하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