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7-06 13:10 (수)
라이프시맨틱스, 삼성생명 ‘더 헬스’ 앱 서비스 총괄운영
상태바
라이프시맨틱스, 삼성생명 ‘더 헬스’ 앱 서비스 총괄운영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5.16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프트웨어 공급 및 유지보수 서비스 제공 운영사로 선정

라이프시맨틱스(대표 송승재)가 삼성생명과 통합 인슈웰니스 서비스 ‘더 헬스(THE Health)’ 앱의 총괄운영 계약을 체결했다고 5월 16일 밝혔다.

디지털 헬스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는 지난 4월 ‘더 헬스’ 앱을 구축한 데 이어, 소프트웨어(S/W) 공급 및 유지보수 서비스를 제공하는 운영사로 선정됐다. 계약금액은 연간 3억2천만원 규모로, 별도 특이사항이 없을 시 연장된다.

라이프시맨틱스는 ‘더 헬스’의 앱 업데이트 및 이슈 대응 등을 비롯해 서비스 프로바이더 운영관리를 맡게 된다. 고객 건강정보 수집부터 맞춤형 피드백까지 앱의 전반적인 설계와 구축을 담당했던 만큼 고품질의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데이터 보안과 관리, 원활한 서비스 이용을 위해 2명의 전문 개발자를 현장 파견해 이슈 발생 시 시간 지연 없이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라이프시맨틱스는 ‘더 헬스’의 운동, 식사관리, 마음건강 솔루션 구축 과정에서 각 분야 전문서비스 프로바이더 3개사와 데이터, 서비스, 콘텐츠 프로바이더, 컨시어지 등의 API를 연계해 완성도를 높였다. 라이프시맨틱스는 추후 ‘더 헬스’에 자사의 PHR(개인건강기록) 플랫폼 ‘라이프레코드(LifeRecord)’를 연계해 서비스를 한 단계 고도화한다는 계획이다.

안시훈 라이프시맨틱스 기술플랫폼사업부장은 “이번 계약으로 라이프시맨틱스의 전문기술 역량과 운영관리 노하우가 입증되면서,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핵심 공급자로서의 입지를 한 단계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더 헬스 개발 및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금융, 보험, 헬스케어를 통합한 플랫폼을 구축해 다양한 산업과 융합할 수 있는 헬스케어 생태계를 만들어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라이프시맨틱스는 국내 헬스케어기업 최초로 국제표준인 정보보호경영관리체계(ISO27001)을 획득했으며, 클라우드보안(ISO27017), 개인정보보호(ISO27701), 의료정보보호(ISO27799), ISMS-P(정보보호·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 미국 의료정보보호법 HIPAA 적합성 인증도 보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