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7-06 19:59 (수)
이기일 복지부 2차관, 의협과 긴밀 소통 협력 약속
상태바
이기일 복지부 2차관, 의협과 긴밀 소통 협력 약속
  • 병원신문
  • 승인 2022.05.12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협 용산임시회관 방문해 임원진과 의료현안 논의
의료전문가 의견 폭넓게 수렴한 정책 추진 공감

이기일 보건복지부 신임 2차관이 5월 11일 대한의사협회 용산임시회관에 방문해 이필수 회장 등 임원진과 의료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약속했다.

이필수 회장은 “이기일 차관이 코로나19 대응과 방역에 있어서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고 오랜 기간 의협과 꾸준히 소통하면서 의료계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만큼, 앞으로도 의협과 복지부가 상호 협력관계를 강화할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특히 보건의료분야에서 정부가 전문가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해 정책을 추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덧붙인 이필수 회장이다.

이 회장은 “복지부가 의료계를 대표하는 의협과 협력해 국민건강을 위한 최선의 정책을 함께 모색하고 공동 대응해나갔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이기일 차관은 “의·정간 긴밀한 정책공조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한다”며 “의료계 현장의 목소리를 의협을 통해 보다 세밀히 청취해나가고 상호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화답했다.

이 차관은 이어 “지금은 코로나19로부터 국민들의 일상 회복을 위해 노력해야 할 때”라며 “방역과 검사, 진료, 백신접종 등 코로나19 대응 전반에 있어서 일선 의료기관들이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헌신과 수고를 했다”고 부언했다.

아울러 코로나19 확산세가 멈춘 시점인 만큼 대면진료가 다시 활성화돼야하며 의료기관 운영이 하루속히 원활하게 정상화되길 바란다고 전한 이기일 차관이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의협에서 이필수 회장, 이상운 부회장, 이정근 상근부회장, 이현미 총무이사, 김이연 홍보이사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