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6 15:03 (화)
식약처, 첨단의료기기 맞춤형 허가 집중지원
상태바
식약처, 첨단의료기기 맞춤형 허가 집중지원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5.09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의료기기 맞춤형 멘토링 사업 지원 대상 모집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혁신·신개발·첨단의료기기 등의 신속한 제품화를 집중 지원하는 ‘2022년 차세대 의료기기 맞춤형 멘토링’ 사업을 시작한다.

멘토링 대상으로 선정된 제품은 연구개발(R&D)부터 GMP·시험검사·임상시험·인허가·해외 인허가 등 제품화 전주기에 대해 단계별로 식약처의 맞춤형 상담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멘토링 희망업체는 5월 20일까지 신청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누리집(www.nifds.go.kr) 차세대 의료기기 맞춤형 멘토링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식약처는 2016년부터 6년 동안 ‘차세대 의료기기 맞춤형 멘토링’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연구개발(의료기기 설계‧개발 및 시험검사) 단계 78건 △GMP(제조 및 품질관리) 단계 29건 △임상시험계획 단계 42건 △국내외 인허가 단계 45건에 대해 맞춤형 상담을 지원했다.

그 결과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등 32개의 의료기기가 허가(인증)를 받았고, 11개는 임상시험계획을 승인받는 등의 성과를 도출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올해도 ‘차세대 의료기기 맞춤형 멘토링’ 사업이 우수한 의료기기 제품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품질 좋은 의료기기의 신속한 제품화를 지원해 환자의 치료 기회가 확대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