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1 07:33 (목)
삼성서울병원 IT인프라, 해외에서도 ‘최고단계’ 인정했다
상태바
삼성서울병원 IT인프라, 해외에서도 ‘최고단계’ 인정했다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4.28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보건의료정보관리시스템협회 INFRAM 7단계 인증 세계 최초 획득

삼성서울병원(원장 박승우)이 세계 최고 수준의 ‘첨단 지능형 병원’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삼성서울병원은 미국보건의료정보관리시스템협회(HIMSS)의 IT인프라 인증(INFRAM) 최고 등급인 7단계를 ‘세계 최초’로 획득했다고 4월 28일 밝혔다.

HIMSS(Healthcare Information and Management Systems Society)는 의료의 질과 환자의 안전성 향상 등을 목표로 의료기관의 정보화 수준을 평가하는 세계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인증기관으로 꼽힌다.

삼성서울병원이 이번에 세계 최초로 최고 등급을 획득한 IT인프라 분야는 의료기관이 의료 인프라 목표를 달성하는 데 필요한 기술 및 기능을 0~7단계로 나누어 평가한다. 숫자가 오를수록 요구하는 IT인프라 구축 수준도 높다.

평가 대상은 △무선 및 모바일 △데이터센터 △보안 △협업툴 △네트워크전송 등 의료기관이 혁신적인 디지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갖춰야 할 5가지 핵심 요소이다.

삼성서울병원은 첨단 지능형 병원을 구현하기 위해 앞서 20여 개 혁신 과제를 추진하면서 쌓은 기술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해당 분야 세계 최고 수준의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다.

이번 인증에서도 △고객의 진료예약 및 변경 편의를 높여주는 ‘보이는 ARS’ △입원수속 절차를 대폭 줄인 ‘모바일 입원 수속 서비스’ △병원 스피드게이트를 통과하면 오늘의 진료 일정 및 순서를 알림톡으로 알려주는 QR기반 ‘진료여정 안내 서비스’ △진료 전에 모바일로 문진을 작성하면 병원정보시스템으로 데이터가 전달되어 진료에 활용되는 ‘모바일 문진’ △입원 환자의 정보가 실시간 표출되어 진료에 활용되는 ‘전자침상카드’ △인퓨전펌프 등 이동형 의료기기의 실시간 위치 확인을 통해 효율적 사용을 위한 ‘이동자산위치관리’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HIMSS의 아시아태평양(APAC) 담당 부사장 사이먼 린은 “지금까지 INFRAM Stage7을 달성한 조직이 없었다는 것은, 이 모델에 대한 엄격한 표준을 보여주는 것이다”며 “한국은 세계에서 가장 기술적으로 발전하고 진보된 의료시스템을 가지고 있는 국가 중 하나로, 첨단 지능형 병원이라는 비전을 향해 큰 걸음을 내딛는 삼성서울병원의 이번 성과를 축하한다”고 말했다.

박승우 삼성서울병원장은 “세계적 권위 HIMSS에서 우리 병원의 IT인프라가 최고 수준임을 인정받게 된 것은 코로나 상황에서도 진료와 혁신에 불철주야 노고를 아끼지 않은 모든 케어기버(직원)가 노력한 결실”이라며 “미래의료를 선도하기 위해서는 디지털 혁신은 매우 중요하며, 세계적 수준의 IT인프라를 기반으로 디지털 혁신을 통한 ‘첨단 지능형 병원’ 구현을 가속화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