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1-30 20:03 (수)
올림푸스한국, 에너지 수술장비 '파워씰' 출시
상태바
올림푸스한국, 에너지 수술장비 '파워씰' 출시
  • 병원신문
  • 승인 2022.04.25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과 포트폴리오 강화…인체공학적 설계로 편안한 그립감 제공
양쪽 벌어지는 집게로 혈관 결찰, 조직 박리 등 다목적 활용
파워씰 시리즈(왼쪽 위에서부터 차례로 복강경용 PS-0544CJDA와 PS-0537CJDA, 개복용 PS-0523CJDA)
파워씰 시리즈(왼쪽 위에서부터 차례로 복강경용 PS-0544CJDA와 PS-0537CJDA, 개복용 PS-0523CJDA)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개복 및 복강경 수술에 사용하는 바이폴라 에너지(Advanced bipolar energy) 수술장비인 ‘파워씰(POWERSEAL)’시리즈를 출시했다고 4월 2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들은 개복 수술에 사용하는 제품 1종(PS-0523CJDA)과 복강경 수술용 제품 2종(PS-0537CJDA, PS-0544CJDA)으로 출시됐다. 모두 외과, 흉부외과, 부인과, 비뇨기과 등 외과수술 시에 사용되는 수술장비로 바이폴라 에너지를 이용해 혈관 결찰, 응고 및 절개하기 위해 사용된다. 또한 응고 과정 동안 조직 및 혈관 상태 모니터링을 통해 조직 상태에 맞게 에너지 출력이 가능해 조직 손상 위험을 감소시킬 수 있다.

특히 선단부에 있는 집게(Jaw)가 양쪽으로 벌어지도록 설계되어 혈관 결찰뿐 아니라 조직을 잡거나 박리하는 용도 등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따라서 수술 중 다른 장비로의 교체 시간이 절감되어 수술 시간을 단축시키는 데 도움을 준다.

이와 더불어, 핸들 그립부가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되어 적은 힘으로 집게를 조작할 수 있다. 혈관 결찰 및 응고에 뛰어난 바이폴라 에너지를 사용하는 이번 신제품은 두께 7mm 혈관까지 결찰할 수 있다. 또한 조직의 두께에 관계없이 균일한 압력으로 결찰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올림푸스는 파워씰 출시를 통해 ‘썬더비트(THUNDERBEAT)’로 대표되는 기존의 에너지 장비에 다목적 바이폴라 에너지 장비를 추가해 제품 라인의 포트폴리오를 한층 강화하게 됐다.

올림푸스한국 김정수 SP(Surgical Product)사업본부장은 “의료진의 요구와 임상 결과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설계된 업계 최고의 바이폴라 에너지 수술장비인 파워씰 시리즈를 국내에 도입해서 기쁘다”며 “글로벌 의료기업으로서 올림푸스는 지속적으로 개복 및 복강경 수술에 쓰이는 에너지 수술장비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림푸스한국은 의료내시경, 복강경, 수술장비 등의 진단·치료 솔루션을 제공해 국내 의학 및 과학 산업 분야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2017년 10월 인천 송도에 의료트레이닝센터(KTEC)를 건립해 보건 의료인에게 전문적인 제품 트레이닝과 시연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국민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