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0-01 14:41 (토)
8개 제약사, 우크라이나에 30억 상당 의약품 후원
상태바
8개 제약사, 우크라이나에 30억 상당 의약품 후원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4.11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생명나눔 통해 항생제 등 전달
글로벌생명나눔 관계자들이 4월 9일 경기 안산시 단원구 후원물품 집하장에서 우크라이나 후원 의약품을 포장하고 있다.
글로벌생명나눔 관계자들이 4월 9일 경기 안산시 단원구 후원물품 집하장에서 우크라이나 후원 의약품을 포장하고 있다.

국내 제약사들이 전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에 항생제 등 의약품을 후원한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8개 회원사들이 글로벌생명나눔(이사장 신언항)을 통해 30억원 상당의 의약품과 의약외품, 건강기능식품 등을 우크라이나에 전달한다고 4월 11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글로벌생명나눔이 우크라이나 본국 및 난민촌 국민을 지원하기 위한 필수의약품 등 필요 물자를 협회에 요청함에 따라 이뤄졌다. 글로벌생명나눔은 해외 의료 빈곤지역, 해외 재난현장 등에 의료물품 및 의료기기를 지원하고 국제구호개발 관련 연구 등을 진행하는 국제구호 전문 비정부기구(NGO)다.

후원에 참여한 제약사는 △경동제약 △대웅제약 △동국제약 △일양약품 △제뉴파마 △퍼슨 △하나제약 △한미약품 등 8개사(가나다순)다. 이들은 각각 항생제, 화상연고 등 우크라이나 대사관 긴급지원요청 의약품을 신속 지원키로 했다. 지난 9일 항생제 등 2억3천만원 상당은 포장을 마쳤으며, 추가 물품을 포함해 조만간 우크라이나 정부 군의무사령부에 항공편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의약품 전달과 관련해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는 “긴급 상황에서 의약품 등을 후원해주신 글로벌생명나눔과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원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