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1 07:33 (목)
대원제약, PPI 위염치료제 ‘에스코텐정’ 출시
상태바
대원제약, PPI 위염치료제 ‘에스코텐정’ 출시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4.04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PPI 위염치료제…안전성·편의성·가격 경쟁력 갖춰

대원제약(대표 백승열)이 처음으로 PPI 성분의 위염치료제 ‘에스코텐정’을 출시했다.

에스코텐정은 에스오메프라졸마그네슘삼수화물을 주성분으로 한 PPI(위산 분비 억제제)로서, 급성 및 만성 위염의 위점막 병변 개선에 사용하는 국내 유일 에스오메프라졸 10mg 제제다.

특히 PPI 중에서는 최초로 위염 적응증을 획득했다는 점이 눈길을 끈다. 그간 PPI는 기존 위염 치료제인 H2 수용체 길항제(H2RA)나 위점막 보호제(MPA)에 비해 위산 억제 효과가 높음에도 불구하고 위염 적응증이 없어 주로 위식도역류질환이나 위십이지장궤양 등에만 처방이 가능했다. 하지만 에스코텐정이 출시됨으로써 위염에도 PPI를 처방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대원제약은 지난 2019년부터 제제 개발에 돌입했으며 2020년 상반기 1상 임상을 완료하고, 전국의 27개 종합병원이 참여한 대규모 3상 임상을 통해 위염 치료 효과를 입증했다. 발상의 전환을 통해 저용량 에스오메프라졸 제제에 대한 시장의 수요를 잘 파악한 첫 사례로 기록될 전망이다.

에스코텐정은 대원제약의 독자적인 기술력이 집약됐다. 대부분의 에스오메프라졸 제제가 PTP(압박포장) 형태로 출시된 것에 비해, 안전성을 강화해 유일한 병 포장 제품으로 출시함으로써 보건의료 종사자들의 조제 및 처방 편의성을 개선했다. 정제의 크기도 직경 5mm로 가장 작아, 여러 약을 복용해야 하거나 알약을 삼키기 어려워하는 환자들의 복용 편의성까지 크게 높였다.

또한 189원의 합리적인 보험약가를 획득, 가격 경쟁력 또한 확보했다.

대원제약 관계자는 “저용량 PPI인 에스코텐은 우수한 치료 효과와 경제적인 약가로 개원가부터 대학병원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진료 영역에서 PPI에 대한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높인 제품”이라며 “새롭고 만족스러운 치료 옵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