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2 17:27 (금)
“간편한 의료용 신발도 발등뼈 골절 치료 효과 있다”
상태바
“간편한 의료용 신발도 발등뼈 골절 치료 효과 있다”
  • 병원신문
  • 승인 2022.03.19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형년 한림대강남성심병원 교수, 의료용 신발의 골절 치료 효과 연구
통깁스와 원리 동일…발 전문의와 긴밀히 상의 후 치료법 결정해야

간편한 의료용 신발로도 발등뼈 골절을 치료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돼 주목된다.

김형년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정형외과 교수는 중족골(발등뼈) 골절에 대해 수술적 치료나 깁스 치료가 아닌 간편한 의료용 신발 착용으로 골절 치료에 효과가 있음을 최근 밝혔다.

중족골 골절은 운동이나 낙상, 교통사고, 무거운 물건의 낙하 등으로 인해 일어나는 발 부상 중 하나로 초기에는 통증, 멍, 붓기가 함께 나타날 수 있다.

특히 근육 및 인대 손상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아 치료 시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중족골은 발목뼈와 발가락뼈를 잇는 5개의 뼈로 이뤄져 있는데 흔히 발등뼈로도 부른다.

중족골 골절은 5개 뼈 중 몇 번째 뼈가 골절되느냐에 따라 앞에 숫자가 붙는다.

그 중에서도 제5중족골은 새끼발가락 쪽 뼈가 골절된 상태로 치료가 유독 까다로운데, 세 구역(제1구역·제2구역·제3구역)으로 나눠 어느 부위가 골절됐는지에 따라 치료방법과 예후가 다르기 때문이다.

이들 중 제1구역에 발생하는 견열 골절의 경우 전위가 심하거나 관절면 침범이 30% 이상인 경우 수술이 필요한 것으로 알려져 있으나 통깁스를 통해 보존적 치료를 하기도 한다.

하지만 환자 입장에서 깁스는 땀이 차고 간지럽고 쉽게 벗지 못하는 불편함이 있어 이러한 깁스 치료 대신 간편한 의료용 신발(Hard-Soled Shoe)을 이용하면 훨씬 가볍고 편리하다.

이 의료용 신발의 원리는 통깁스와 동일하다.

골절 부위가 잘 유합되려면 골절 부위를 고정하는 것이 필요한데 통깁스가 이런 역할을 해준다.

다만 제5중족골 기저부 견열 골절의 경우 의료용 신발만으로도 고정이 가능하고 발목까지 고정하는 통깁스보다 발 부위만 고정해도 충분하기 때문에 편리한 의료용 신발로도 치료가 가능하다.

하얀 테두리로 표시된 부위가 제5중족골이고, 화살표로 표시된 곳이 제5중족골 견열 골절 부위다.
하얀 테두리로 표시된 부위가 제5중족골이고, 화살표로 표시된 곳이 제5중족골 견열 골절 부위다.

이 연구는 제5중족골 기저부 견열 골절 치료를 위해 간편한 의료용 신발과 통깁스 치료의 통증 점수와 치료 유무를 비교·확인하기 위해 진행됐다.

김 교수팀은 골절 6개월 후 통깁스를 한 환자군(50명)과 딱딱한 의료용 신발을 착용한 환자군(46명)의 통증을 비교했다.

연구결과 깁스로 치료한 경우와 의료용 신발로 치료한 경우 골절 후 6개월에 측정한 통증 점수에 큰 차이가 없었으며 두 경우 모두 불유합 없이 잘 치료됐다.

김형년 교수는 “골절 치료는 환자의 골절 부위와 양상에 따라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거나 깁스 치료를 해야 하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모든 경우를 간편한 의료용 신발로 치료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며 “다만 훨씬 편하면서도 안전한 방법이 있기 때문에 발 전문의와 긴밀히 상의 후 치료방법을 결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제5중족골 기저부 견열 골절 치료에서 통깁스와 딱딱한 의료용 특수 신발의 비교(Hard-Soled Shoe Versus Short Leg Cast for a Fifth Metatarsal Base Avulsion Fracture)’라는 제목으로 ‘미국정형외과학술지(J Bone Joint Surg Am)’에 게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