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7 11:37 (금)
강남차병원 임직원 헌혈 동참
상태바
강남차병원 임직원 헌혈 동참
  • 병원신문
  • 승인 2022.01.07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영 병원장 “의료 현장에서 진정성 있게 봉사활동 계속할 것”

차 의과학대학교 강남차병원(병원장 노동영)은 1월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대한적십자사 남부혈액원과 함께 ‘‘피’로회복 임직원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의료현장 혈액 수급이 심각한 가운데 강남차병원은 사전 예약을 통해 신청자 전원 코로나19 검사(PCR)를 실시, 감염으로부터 안전한 환경 아래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행사를 진행했다.

헌혈 중인 강남차병원 산부인과 원세연 교수.
헌혈 중인 강남차병원 산부인과 원세연 교수.

헌혈 행사에 참여한 산부인과 원세연 교수는 “헌혈은 생명을 살리는 작은 시작이라는 생각으로 작은 선행을 통해 혈액 공급 부족 현상이 해소되는 데 기여할 수 있어 기쁘고, 장기화되는 코로나19로 국가적으로 누적된 피로가 조금이라도 해소된 것 같아 뜻 깊다”는 소감을 전했다.

노동영 병원장은 “이번 헌혈 행사는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졌으며, 혈액수급이 부족한 상황에서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의료현장 일선에서 진정성 있게 사회봉사 활동을 계속 해 나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