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0 16:59 (금)
시화병원, 2021 응급의료기관 평가 'A등급' 획득
상태바
시화병원, 2021 응급의료기관 평가 'A등급' 획득
  • 병원신문
  • 승인 2022.01.05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65일 24시간 응급환자 생명 수호에 앞장

시화병원(이사장 최병철) 응급의료센터가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2021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A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최근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응급의료기관 평가는 응급의료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해 전국 응급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매년 시행하는 평가로, 시화병원은 시설·장비·인력 등 필수 영역을 모두 충족하며 중증응급환자 책임진료 부문 △중증상병해당환자 분담률 △중증상병해당환자 구성비 △최종치료 제공률 △전입중증응급환자 진료 제공률 지표 4개 항목에 대해 전국 및 경기도 1위를 차지했다.

시흥시에서 유일하게 지역응급의료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시화병원은 10명의 응급의학 전문의가 언제 생길지 모르는 응급상황에 철저하게 대비하고 있다.

또한 센터 내 음압격리실과 감염 전용 엘리베이터를 설치하여 선제적인 감염 대응 시스템을 적용하고 있으며, 심뇌혈관 질환 등에 대한 응급의료 협진 시스템 구축으로 지역 응급 환자를 위한 수호자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오고 있다.

시화병원 김용관 응급의료센터장은 “이번 평가 결과를 통해 시화병원 응급의료센터가 수준 높은 응급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는 것을 입증했다.”라며 “앞으로도 신속함이 생명인 중증·응급환자에게 정확한 진단과 최선의 치료를 시행하여 지역 내 응급의료체계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