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0 16:59 (금)
이뮨온시아 이중항체, 국가신약개발사업 과제 선정
상태바
이뮨온시아 이중항체, 국가신약개발사업 과제 선정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1.12.22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H-001…암세포에 발현되는 PD-L1 및 CD47을 동시에 표적

이뮨온시아는 이중항체 ‘IOH-001’의 전임상 연구가 국가신약개발사업단(KDDF, 단장 묵현상)의 ‘신약 R&D 생태계 구축 연구-비임상 부문’ 신규과제로 선정됐다고 12월 21일 밝혔다.

이번 선정으로 이뮨온시아는 ‘IOH-001’의 임상시험계획서(IND) 제출 및 승인까지 2년간 연구개발비를 지원받는다.

이뮨온시아가 개발한 ‘IOH-001(PD-L1xCD47 이중항체)’은 IMC-001(PD-L1 항체)을 기본 항목으로 활용해 독자적으로 개발됐으며, 암세포에 발현되는 PD-L1 및 CD47을 동시에 표적함으로써 선천면역과 후천면역을 동시에 활성화해 난치성 암에서도 높은 효과를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김흥태 이뮨온시아 대표이사는 “이번 KDDF의 지원으로 IOH-001의 전임상 연구가 한층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한 “향후 신속하게 임상시험을 수행함으로써 국내 기술로 난치성 암을 가진 전 세계의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제공의 기회를 앞당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뮨온시아는 유한양행과 나스닥 상장사인 미국의 소렌토 테라퓨틱스가 합작해 설립한 면역항암제 전문 신약개발 기업으로, 지난 3월에는 중국 3D메디슨에 CD47 항체 후보물질인 ‘IMC-002’의 중국지역 개발권리를 총 5,400억원에 기술이전 하는 계약을 성사시킨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