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1-17 19:25 (월)
주한미군 제19지원사령부, 영남대병원 방문
상태바
주한미군 제19지원사령부, 영남대병원 방문
  • 병원신문
  • 승인 2021.11.26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에서 다섯 번째가 김성호 병원장.
사진 왼쪽에서 다섯 번째가 김성호 병원장.

영남대병원(병원장 김성호)은 최근 주한미군 제19지원사령부 부루키 부사령관(대령) 외 관계자 일행이 병원을 방문해 김성호 병원장, YU-partners(외국인 환자 담당 진료부)와 미팅을 가졌다고 11월 26일 밝혔다.

부루키 대령은 장기화되는 코로나 시국에도 미군과 그 가족들에게 질적으로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양 기관의 우호적인 관계를 공고히 이어가는 데 대해 감사를 표했다.

미군 관계자는 “영남대병원이 낯선 한국의 의료시설을 외국인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배려하는 시스템을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박삼국 대외협력실장은 국제의료팀의 차별화된 환자 관리 시스템을 소개하며 ‘대구·경북권 미군환자 유치 실적 1위’라는 성과 역시 이러한 시스템의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앞으로도 양 기관이 신뢰 관계를 돈독히 쌓아가기를 바란다”고 화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